中 역직구 소비자 99%, 이용 만족 높아

역직구 활성화 위한 피해해결 지원 시스템 확충 필요

한국소비자원 조사 자료

ashalkshglkgs통계청에 따르면 해외 소비자가 국내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상품을 직접 구매하는 해외 역직구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2016년 1/4분기 온라인 해외 직접판매액(5천071억원)이 직접구매액(4천463억원)을 처음으로 추월했다.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 www.kca.go.kr)이 최근 1년 이내 한국 온라인 쇼핑몰 이용 경험이 있는 중국인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이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한국 온라인 쇼핑몰 이용만족도가 전반적으로 높았지만 피해경험률 또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 한국소비자원
출처: 한국소비자원

가격적 이점보다 양질의 정품 구입 목적 커

중국 소비자가 한국 온라인 쇼핑몰을 이용하는 이유(복수응답)로는 ‘품질이 좋아서’(58.0%)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이어 ‘정품 신뢰도가 높아서’(49.8%), ‘제품 종류가 다양해서’(48.6%) 등의 순이었다.

주로 구입하는 품목(복수응답)은 ‘화장품류’(76.9%), ‘의류’(53.2%), ‘가방‧지갑 및 기타 패션잡화’(36.7%)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중국인 소비자는 한국 온라인 쇼핑몰에서 연간 평균 32회 가량 상품을 구매하고, 1회 평균 약 19만원, 최고 600만원까지 지출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한국을 제외한 해외 온라인 쇼핑몰로는 ‘일본’(44.0%), ‘미국’(32.2%)의 온라인 쇼핑몰을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출처: 한국소비자원
출처: 한국소비자원

한국 온라인 쇼핑몰 이용만족도 높고 재이용 의사 99%

중국 소비자가 자주 이용하는 온라인 쇼핑몰에 대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종합만족도 4.18점(5점 만점)으로 상당히 만족하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추후 재이용 의사가 있는지에 대해서도 전체 응답자의 99.0%가 ‘있다’고 응답했다.

출처: 한국소비자원
출처: 한국소비자원

역직구 피해경험 비율 20.1%로 높아

역직구 피해경험 여부에 대해 전체 응답자의 20.1%가 ‘피해를 입은 적이 있다’고 응답했다. 주로 경험한 피해유형(복수응답)은 ‘배송지연 또는 오배송‧분실’(32.8%), ‘반품‧취소‧환불 지연과 거부’(29.4%), ‘과도한 배송료 및 기타 수수료 부과’(27.9%)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역직구 활성화를 위해 피해 발생률을 낮추고 보상수준을 높이는 등 해외 소비자피해 해결을 위한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역직구 구입품목
출처: 한국소비자원

피해예방 가이드라인, 중 피해구제 공조 등을 중요하게 생각

한국 온라인 쇼핑몰을 안전하게 이용하기 위한 요소로는 ‘한국 온라인 쇼핑몰 이용자를 위한 가이드라인 마련’, ‘한국 온라인 쇼핑몰에 대한 비교정보 제공’, ‘한‧중 소비자 피해구제 공조‧협력 시스템 마련’ 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유관기관과 협력해 역직구 등 해외 소비자 피해해결을 지원하는 창구를 확충하는 한편, 국경간 거래로 피해를 입은 해외 소비자가 ‘국제거래 소비자 포털’(http://crossborder.kca.go.kr)을 이용해 편리하게 피해해결을 요청할 수 있도록 관련 시스템을 정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를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