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천연물로 세계시장 노린다!

코스맥스바이오, 전남생물진흥원과 MOU 체결

코스맥스바이오와 전남생물산업진흥원 천연자원연구센터가 천연자원을 활용한 건강기능식품과 의약품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스맥스바이오와 전남생물산업진흥원 천연자원연구센터가 천연자원을 활용한 건강기능식품과 의약품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스맥스바이오(주)(대표이사 김지형·http://www.cosmaxbio.co.kr)와 (재)전남생물산업진흥원 천연자원연구센터(센터장 성락선·이하 천연자원연구센터)가 지난달 26일 코스맥스바이오 대회의실에서 천연자원을 활용한 건강기능식품과 의약품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양 기관의 상호 협력을 통해 지역발전을 도모하고 천연물 소재를 이용해 건강기능식품·의약품 공동 연구개발과 산업화를 통해 국내 자생식물의 세계화의 길을 모색하기 위한 것이다.

천연자원연구센터는 전라남도 특산자원에 대해 경제·산업적 부가가치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지식경제부·전라남도·장흥군의 지원으로 설립된 연구기관. △ 특산자원연구개발 △ 지식기반 네트워킹 △ 맞춤형 기업지원을 통해 기능성 신소재 개발과 산업화, 지역기업의 경쟁력강화와 활성화를 모색하는 한편 나아가 전라남도 생물 산업 육성의 거점이자 성장 동력의 발판역할을 담당한다.

김지형 코스맥스바이오(주) 대표는 “천연자원연구센터는 체계적인 천연물 연구를 통해 다양한 성과를 거두는 전문연구기관으로 천연물·농업·바이오 융합 신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자생식물을 이용해 신제품을 개발, 글로벌 사업화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성락선 천연자원연구센터장은 “천연자원연구센터의 과학적인 연구 결과에 코스맥스바이오의 제품 개발·산업화 노-하우를 접목시켜 국내 자생 천연물의 글로벌 사업화를 실현, 국내·외 바이오 산업의 동반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Print

♠ 코스맥스바이오는? 지난 1984년 설립한 건강기능식품 ODM·OEM 전문기업. 허벌라이프· 한국인삼공사·LG생활건강·대상 등 국내외 150여 기업체에 약 1천여 품목의 건강기능식품을 공급하고 있다. 지속적인 투자와 연구개발을 통해 식물성·장용성 연질캡슐 등에 대한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 젤리(겔) & 검보 △ PET Vial △ Softab 등을 국내 최초로 도입, 제품화에 성공하는 등 다양한 제형과 안정적인 생산·공급 시스템을 갖춤으로써 고객사와 소비자의 만족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 기사를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