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딥티크 국내 판권 인수

프리미엄 향수 사업 강화니치 라인업 구축

신세계인터내셔날은 9월 1일부로 프랑스 최고급 향수 브랜드 ‘딥티크’의 국내 판권을 인수했다고 밝혔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프리미엄 향수 사업 강화는 국내 니치 향수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9월 1일부로 프랑스 최고급 향수 브랜드 ‘딥티크’의 국내 판권을 인수했다고 밝혔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프리미엄 향수 사업 강화는 국내 니치 향수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이 프리미엄 향수 사업 강화에 나선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9월 1일부로 프랑스 최고급 향수 브랜드 ‘딥티크’의 국내 판권을 인수했다고 밝혔다.

딥티크는 1961년 탄생한 대표적인 니치 향수 브랜드로 차별화 된 향에 예술적 가치를 접목해 론칭 당시 전 세계 상류사회에서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제품마다 고유의 탄생 스토리가 일러스트로 표현돼 향수 그 이상의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이번 인수를 통해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스웨덴의 바이레도, 이탈리아 산타 마리아 노벨라, 미국 아이데스 데 베누스타스와 노맨클러처, 프랑스 더 디퍼런트 컴퍼니·르 서클과 함께 막강한 니치 향수 브랜드 라인업을 완성하게 됐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프리미엄 향수 사업 강화는 국내 니치 향수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바이레도와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향수는 올해 상반기(1월~6월)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62.3%, 54.8% 증가하며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여기에 글로벌 최고의 니치 향수 브랜드 딥티크의 판권까지 확보해 신세계인터내셔날은 화장품 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신세계인터내셔날은 딥티크의 브랜드 이미지를 재정립해 국내 시장에서 최고급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한다는 방침이다.

딥티크가 지닌 ‘파리 오리지널 헤리티지’가 제대로 드러날 수 있도록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향수 이외에 바디 케어, 페이스 케어, 향초 등 다양한 제품을 적극적으로 국내 시장에 선보여 최고급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키워나갈 계획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김묘순 코스메틱사업부장 상무는 “딥티크는 다른 브랜드에서는 따라올 수 없는 예술적 가치와 전통을 지닌 최고급 브랜드”라며 “우리나라에서 딥티크의 진정한 가치가 드러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를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