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 프랜차이즈 3월 평판 1위 ‘준오헤어’

한 달 만에 1위 복귀···리안헤어 2위로 하락

출처: 준오헤어
출처: 준오헤어

올해 3월 헤어 프랜차이즈 브랜드평판 조사결과, 1위 준오헤어·2위 리안헤어·3위 이철헤어커커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www.rekorea.net)는 13개 헤어 프랜차이즈 브랜드에 대한 지난 한 달간 빅데이터 평판 분석을 실시, 지난 2월 11일부터 3월 12일까지의 헤어 프랜차이즈 브랜드 빅데이터 417,361개를 조사했다. 전월대비 브랜드 빅데이터량은 20.39% 증가했다.

ㅁㄹㄷㅈㅎㄱㅎㄱㅈㅎㄱㅈㄷㅎㄱㅎ3월 헤어 프랜차이즈 브랜드평판지수 순위는 준오헤어·리안헤어·이철헤어커커·박승철헤어스튜디오·제오헤어·아이디헤어·박준뷰티랩·이가자헤어비스·블루클럽·이만헤어·권홍헤어·리챠드프로헤어·아이앤투헤어 순으로 기록됐다.

1위 준오헤어는 참여지수 39,776 소통지수 25,87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1,074로 분석되며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58,847보다 20.78% 상승했다.

2위 리안헤어는 브랜드평판지수 69,897로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61,675보다 13.33% 상승했으며 3위 이철헤어커커 브랜드도 브랜드평판지수 56,325로 지난 2월 브랜드평판지수 50,221보다 12.16%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헤어프랜차이즈 브랜드는 계절적 요인으로 빅데이터량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며 “브랜드평판 2위를 기록한 리안헤어는 미용에 열정을 가진 미용인들이 함께 뜻을 모아 국내 미용산업의 경쟁력 제고와 한국미용문화의 한차원 높은 발전을 도모하고자 탄생한 프랜차이즈 공동 브랜드이다. 개인체제 헤어살롱의 협력화, 조직화를 통해 디지털 경제시대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1112341313ㄱ3ㄹ3ㄹ

이 기사를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