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산업 4개 부문·132社 2016년 경영실적 분석

OEM·ODM기업 63곳 총 매출 33000

브랜드숍·유통기업(17社)은 5조3900억…부자재기업(30社) 1조3000억 시현

원료기업 22곳, 매출 7882억·순이익 1187억 달성…‘짭짤한’ 수익경영 만끽

뉴스1면 이미지

지난 한 해 63곳의 화장품 OEM·ODM 전문기업들은 총 매출액 3조3천8억8천900만 원·영업이익 2천216억9천800만 원·순이익 1천748억6천300만 원의 경영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브랜드숍을 포함한 유통전문 기업 17곳은 총 매출액 5조3천918억7천800만 원·영업이익 5천765억4천800만 원·순이익은 4천185억900만 원을 시현했으며 화장품 용기·부자재·포장·미용기기·재료 관련 기업 30곳은 총 매출액 1조3천293억4천100만 원·영업이익 1천212억600만 원·순이익 935억6천100만 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또 원료기업 22곳의 경우 7천882억3천100만원의 총 매출액과 1천157억6천700만 원의 영업이익, 그리고 1천186억9천600만 원의 순이익을 달성했다.

이 같은 사실은 본지가 지난 달 28일까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을 통해 보고한 감사보고서를 기준으로 △ OEM·ODM 전문기업 △ 브랜드숍·유통 전문기업 △ 화장품 부자재(용기·부자재·포장·미용기기·재료) 전문기업 △ 원료기업 등의 4부문으로 분류해 분석한 결과를 통해 나타난 것이다.

OEM·ODM 전문기업 63社

OEM·ODM 전문기업 63곳의 지난해 총 매출액은 3조3천8억8천900만 원으로 전년대비 19.3%의 성장을 시현했다. 그렇지만 영업이익은 0.3% 성장에 그쳤고 순이익은 2015년의 1천975억5천100만 원보다 11.5%가 줄어드는 실적을 보임으로써 수익성 악화를 겪고 말았다.

한국콜마가 6천196억 원의 매출에 22.3%의 성장률을 기록해 1위에 올랐고 코스맥스는 전년대비 35.7%의 성장률에 5천55억 원의 매출액으로 뒤를 이었다. 3위는 1천903억 원(16.0% 성장)의 코스비전, 4위는 1천522억 원(60.2% 성장)을 기록한 코스메카코리아, 5위는 1천18억 원(-17.3%)의 한불화장품이었다.

이어서 △ 에버코스 957억 원(2.1%) △ 지디케이화장품 855억 원(5.6%) △ 이미인 818억 원(-6.4%) △ 잉글우드랩 792억 원(32.7%) △ 화성화학 774억 원(42.6%) 등이 10위권을 형성했다.

한국콜마와 코스맥스의 양강구도가 확연한 가운데 1천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한 기업이 5곳이었으며 △ 500억 원 이상-1천억 원 미만이 12곳 △ 300억 원 이상-500억 원 미만이 9곳 △ 200억 원 이상-300억 원 미만 역시 9곳 △100억 원 이상-200억 원 미만이 12곳 △ 100억 원 이하 16곳 등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비교적 선전한 매출액 부문보다 OEM·ODM 전문기업들의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영업이익의 경우 20곳의 기업들이 적자전환하거나 적자확대 상황을 보였고 14곳은 전년대비 마이너스 성장에 그쳤으며 전년보다 영업이익이 성장하거나 흑자전환에 성공한 업체는 나머지 29곳에 그쳤다.

순이익 부문에서는 상황이 더 좋지 않았다. 38곳의 기업들이 전년대비 마이너스 성장이었거나 적자로 전환함으로써 수익경영에 실패했고 25곳의 기업들만이 전년보다 성장세를 보였다.

특히 이 같은 수익악화는 상위권에 포진한 기업들 일부에서도 나타났을 뿐만 아니라 중하위권으로 갈수록 심화됨으로써 결국 ‘부익부 빈익빈’ 현상이 강하게 나타났던 것으로 분석됐다.

OEM·ODM 전문 화장품 기업 632016년 경영실적 지표 <단위: 백만원·%>

순위 회사명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1 한국콜마 619,588 506,556 22.3 70,004 54,943 27.4 52,240 42,794 22.1
2 코스맥스 505,505 372,482 35.7 43,304 28,202 53.5 35,078 22,215 57.9
3 코스비전 190,299 164,030 16.0 2,884 5,187 -44.4 2,560 4,549 -43.7
4 코스메카코리아 152,174 94,999 60.2 10,333 7,186 43.8 9,028 6,315 43.0
5 한불화장품 101,798 123,150 -17.3 7,314 12,718 -42.5 35,514 44,166 -19.6
6 에버코스 95,654 93,712 2.1 2,997 3,284 -8.7 2,342 3,085 -24.1
7 지디케이화장품 85,539 80,965 5.6 17,711 15,324 15.6 16,350 10,887 50.2
8 이미인 81,751 87,342 -6.4 ▲ 5,077 8,173 적자전환 ▲ 8,852 6,500 적자전환
9 잉글우드랩 79,182 59,648 32.7 7,025 6,180 13.7 ▲ 284 5,529 적자전환
10 화성화학 77,409 54,273 42.6 14,734 8,759 68.2 12,072 6,899 75.0
11 코스온 77,287 61,920 24.8 8,466 6,920 22.3 7,410 5,111 45.0
12 아이피어리스 65,558 63,958 2.5 ▲ 458 ▲ 333 적자확대 ▲ 365 ▲ 911 적자지속
13 한국화장품제조 64,949 45,478 42.8 6,294 4,844 29.9 9,616 1,985 384.4
14 에이텍 63,904 50,656 26.2 3,005 2,002 50.1 1,427 1,938 -26.4
15 제닉 61,419 62,935 -2.4 4,032 3,259 23.7 1,732 3,003 -42.3
16 아우딘퓨처스 56,780 25,099 126.2 9,608 2,061 366.2 9,123 1,733 426.4
17 서울화장품 53,940 45,517 18.5 2,914 3,314 -12.1 2,307 2,287 0.9
18 우일씨엔텍 49,271 46,241 6.6 ▲ 208 1,317 적자전환 ▲ 427 1,062 적자전환
19 ()웰코스 48,401 45,138 7.2 952 ▲ 648 흑자전환 818 ▲ 619 흑자전환
20 씨앤텍 47,237 45,476 3.9 3,595 3,107 15.7 2,684 2,000 34.2
21 엔코스 45,228 30,201 49.8 3,552 3,148 12.8 3,842 2,262 69.8
22 아이기스화진화장품 40,608 33,676 20.6 3,605 ▲ 9,628 흑자전환 18,091 ▲ 11,844 흑자전환
23 제니스 36,428 24,443 49.0 1,462 2,399 -39.1 1,299 2,099 -38.1
24 제니코스 33,328 37,923 -12.1 249 1,012 -75.4 ▲ 398 729 적자전환
25 엘시시 31,051 25,764 20.5 4,342 2,797 55.2 3,706 2,430 52.5
26 씨아이티 30,188 16,779 79.9 4,193 ▲ 324 흑자전환 3,843 ▲ 786 흑자전환
27 세화피앤씨 29,237 22,016 32.8 2,329 1,035 125.0 1,692 496 241.1
28 유씨엘 29,123 21,641 34.6 636 432 47.2 657 279 135.5
29 윤지양행 28,957 22,398 29.3 3,418 3,265 4.7 3,142 3,010 4.4
30 아이큐어 27,470 18,923 45.2 ▲ 1,163 ▲ 698 적자확대 ▲ 1,882 ▲ 2,203 적자지속
31 원앤씨 25,454 12,444 104.5 1,594 1,131 40.9 1,406 1,075 30.8
32 코리아코스팩 24,479 20,025 22.2 3,259 5,315 -38.7 1,918 4,264 -55.0
33 파이온텍 24,127 7,028 243.3 3,395 ▲ 1,022 흑자전환 1,006 ▲ 3,580 흑자전환
34 코바스 22,561 18,561 21.6 3,852 2,500 54.1 3,435 1,823 88.4
35 나우코스 21,441 18,207 17.8 ▲ 1,461 1,004 적자전환 ▲ 2,947 965 적자전환
36 엠엘에스 17,534 14,411 21.7 1,596 3,116 -48.8 1,106 2,583 -57.2
37 리베코스(생그린) 16,554 11,169 48.2 86 ▲ 196 흑자전환 184 57 222.8
38 위노바 15,340 14,097 8.8 ▲ 2,912 582 적자전환 ▲ 26,533 1,353 적자전환
39 셀랩 14,963 16,569 -9.7 ▲ 625 641 적자전환 ▲ 831 1,168 적자전환
40 피엘코스메틱 14,192 12,137 16.9 1,418 ▲ 390 흑자전환 1,408 ▲ 433 흑자전환
41 엔에스텍 14,007 16,352 -14.3 ▲ 922 1,249 적자전환 ▲ 1,217 1,006 적자전환
42 이지코스텍 12,037 10,481 14.8 560 ▲ 222 흑자전환 359 ▲ 284 흑자전환
43 뉴앤뉴 11,673 10,813 8.0 ▲ 206 1,176 적자전환 ▲ 550 1,002 적자전환
44 피코스텍 11,597 14,416 -19.6 1,613 2,291 -29.6 1,575 2,031 -22.5
45 송학 11,593 12,929 -10.3 ▲ 1,935 31 적자전환 ▲ 2,645 61 적자전환
46 태남메디코스 11,523 10,529 9.4 533 443 20.3 131 403 -67.5
47 비앤비코리아 10,437 50,482 -79.3 ▲ 4,484 21,302 적자전환 ▲ 4,264 18,115 적자전환
48 콧데 9,938 6,733 47.6 3,173 1,935 64.0 2,785 1,821 52.9
49 나투젠 9,737 7,814 24.6 489 490 -0.2 157 470 -66.6
50 우신화장품 9,688 10,997 -11.9 317 976 -67.5 307 472 -35.0
51 한국코스모 9,267 2,801 230.8 189 ▲ 231 흑자전환 ▲ 1,645 ▲ 426 적자확대
52 아리바이오 9,156 7,848 16.7 ▲ 7,222 ▲ 1,053 적자확대 ▲ 9,311 ▲ 2,089 적자확대
53 라파스 9,136 16,359 -44.2 178 4,915 -96.4 999 4,446 -77.5
54 오마샤리프화장품 9,016 8,683 3.8 59 204 -71.1 ▲ 687 45 적자전환
55 뷰티화장품 8,301 8,402 -1.2 ▲ 307 469 적자전환 ▲ 509 102 적자전환
56 ()인터코스 8,236 6,083 35.4 111 1,132 -90.2 438 1,136 -61.4
57 진코스텍 8,145 6,285 29.6 ▲ 667 620 적자전환 ▲ 1,176 503 적자전환
58 스피어테크 6,756 8,116 -16.8 ▲ 991 ▲ 819 적자확대 ▲ 1,982 ▲ 1,657 적자확대
59 더봄 5,181 5,551 -6.7 ▲ 2,029 ▲ 2,013 적자확대 ▲ 807 ▲ 1,185 적자지속
60 유셀 4,554 4,061 12.1 ▲ 138 156 적자전환 ▲ 429 ▲ 83 적자확대
61 케이티에이치아시아 2,117 6,793 -68.8 ▲ 4,659 ▲ 1,070 적자확대 ▲ 4,949 ▲ 1,124 적자확대
62 유쎌 1,696 2,524 -32.8 ▲ 1,908 ▲ 1,875 적자확대 ▲ 1,834 ▲ 2,003 적자지속
63 삼성메디코스 1,190 4,086 -70.9 ▲ 3,262 ▲ 943 적자확대 ▲ 4,400 ▲ 1,486 적자확대
63사 합계 3,300,889 2,767,125 19.3 221,698 221,081 0.3 174,863 197,551 -11.5

 

브랜드숍·유통 전문기업 17社

브랜드숍을 포함해 올리브영을 보유하고 있는 씨제이올리브네트웍스 등 유통 전문기업으로 분류한 17곳의 총 매출액은 5조3천919억 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18.6%의 성장세를 시현했다.

이들 기업들은 영업이익(5천765억 원·16.8%)과 순이익(4천185억 원·19.1%) 부문에서도 비교적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

그러나 매출액보다는 영업이익과 순이익 부문에서의 각 기업 간 편차는 확연히 드러났다. 즉 매출성장에서 마이너스를 기록한 기업들은 4곳에 불과했으나 영업이익에서 마이너스 또는 적자(전환·지속·확대) 상황에 맞닥뜨린 기업은 7곳이었고 순이익에서는 8곳이나 됐던 것.

매출액 성장률에서는 95.5%로 1위에 오른 더샘인터내셔널의 선전이 돋보였고 83.7%의 성장률을 보인 클리오 역시 주목받았다. 이밖에 44.0%가 성장한 에프엔코(바닐라코)와 42.2%의 웰컴엠에스, 36.3%의 씨제이올리브네트웍스 등이 매출 성장률 상위권에 랭크됐다.

브랜드숍·유통 전문 기업 172016년 경영실적 지표 <단위: 백만원·%>

순위 회사명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1 씨제이올리브네트웍스 1,438,978 1,055,786 36.3 81,993 69,892 17.3 72,026 53,549 34.5
2 이니스프리 767,882 592,060 29.7 196,489 125,619 56.4 148,545 94,497 57.2
3 더페이스샵 563,821 540,374 4.3 58,107 73,413 -20.8 14,975 51,755 -71.1
4 에이블씨엔씨 383,562 356,181 7.7 22,797 14,023 62.6 16,877 13,068 29.1
5 에뛰드 316,635 257,782 22.8 29,488 2,353 1,153.2 24,100 ▲ 4,592 흑자전환
6 잇츠스킨 267,335 309,561 -13.6 73,436 111,823 -34.3 58,348 83,736 -30.3
7 네이처리퍼블릭 261,835 284,773 -8.1 ▲ 9,563 16,309 적자전환 ▲ 12,089 10,303 적자전환
8 토니모리 236,454 219,970 7.5 24,187 18,135 33.4 19,501 14,080 38.5
9 클리오 196,437 106,914 83.7 27,932 22,491 24.2 22,781 17,651 29.1
10 스킨푸드 168,647 168,568 0.0 ▲ 4,755 ▲ 12,545 적자지속 ▲ 7,162 ▲ 20,492 적자지속
11 에프앤코 160,180 111,212 44.0 38,777 32,359 19.8 31,545 25,756 22.5
12 왓슨스코리아 146,048 127,411 14.6 ▲ 6,864 ▲ 6,071 적자확대 ▲ 8,560 ▲ 7,596 적자확대
13 더샘인터내셔널 140,031 71,631 95.5 20,415 ▲ 1,061 흑자전환 18,507 ▲ 4,034 흑자전환
14 수인코스메틱 110,693 148,840 -25.6 12,011 22,828 -47.4 8,202 18,370 -55.4
15 웰컴엠에스 102,593 72,144 42.2 7,262 1,320 450.2 6,269 1,585 295.5
16 비에스케이코퍼레이션(바디샵) 92,903 94,258 -1.4 5,778 5,535 4.4 5,473 6,216 -12.0
17 에스쁘아 37,844 30,030 26.0 ▲ 942 ▲ 2,958 적자지속 ▲ 829 ▲ 2,537 적자지속
17사 합계 5,391,878 4,547,495 18.6 576,548 493,465 16.8 418,509 351,315 19.1

 

부자재 전문기업 30社

화장품 용기를 포함해 포장·미용기기·재료 등 부자재 전문기업 30곳의 총 매출액은 1조3천293억 원으로 전년보다 13.7%의 성장률을 보였다. 이들 기업의 영업이익은 1천212억 원으로 전년대비 12.0%의 성장률을 기록했으나 순이익은 941억 원으로 0.6%의 성장률에 그쳤다.

1위에 오른 연우가 전년대비 18.1%의 성장률을 기록하면서 2천351억 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 연우의 매출액은 2위 펌텍코리아(1천70억 원·29%)와 3위 삼화플라스틱(932억 원·15.5%)의 매출액을 합산한 금액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우는 영업이익과 순이익 부문에서도 각각 249억 원(32.2%), 209억 원(37.0%)의 실적을 기록해 성장과 수익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화장품 부자재(용기·포장·미용기기·재료 등) 전문 기업 302016년 경영실적 지표 <단위: 백만원·%>

순위 회사명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1 연우 235,063 199,099 18.1 24,944 18,864 32.2 20,929 15,282 37.0
2 펌텍코리아 106,969 82,890 29.0 12,396 8,771 41.3 11,641 8,447 37.8
3 삼화플라스틱 93,241 80,730 15.5 10,331 7,862 31.4 8,953 10,451 -14.3
4 퍼시픽패키지 71,461 57,841 23.5 6,465 2,281 183.4 4,788 2,856 67.6
5 태성산업 66,392 57,295 15.9 6,777 7,893 -14.1 8,502 7,077 20.1
6 퍼시픽글라스 61,716 62,159 -0.7 1,878 421 346.1 ▲ 5,881 ▲ 1,472 적자확대
7 태진화학 51,011 44,414 14.9 1,734 1,163 49.1 1,219 869 40.3
8 다린 48,427 42,656 13.5 3,974 4,837 -17.8 4,011 4,059 -1.2
9 쓰리애플즈코스메틱 44,726 39,460 13.3 ▲ 203 ▲ 736 적자지속 ▲ 481 ▲ 1,271 적자지속
10 아이팩 43,724 43,699 0.1 7,886 10,670 -26.1 5,698 7,869 -27.6
11 케미코스 39,843 32,322 23.3 8,006 7,378 8.5 5,864 5,873 -0.2
12 부국티엔씨 39,801 30,905 28.8 5,654 3,307 71.0 3,998 2,877 39.0
13 탭코리아 38,077 30,969 23.0 2,424 1,186 104.4 1,646 571 188.3
14 은성글로벌상사 35,069 34,480 1.7 6,568 4,900 34.0 6,239 3,742 66.7
15 원텍 31,842 28,695 11.0 2,709 6,044 -55.2 2,527 4,991 -49.4
16 톨리코리아 30,384 26,854 13.1 3,960 3,164 25.2 3,313 2,819 17.5
17 리치코스 30,192 23,284 29.7 5,734 3,932 45.8 4,382 3,172 38.1
18 아폴로산업 29,026 26,369 10.1 1,512 1,157 30.7 591 246 140.2
19 태신인팩 27,415 24,926 10.0 ▲ 58 ▲ 1,312 적자지속 52 789 -93.4
20 하나 26,250 25,151 4.4 1,519 730 108.1 1,444 595 142.7
21 우원기계 25,051 21,220 18.1 2,852 2,488 14.6 2,480 3,165 -21.6
22 에프에스코리아 24,462 25,910 -5.6 46 493 -90.7 154 527 -70.8
23 창신 21,439 26,421 -18.9 1,551 6,872 -77.4 1,280 5,510 -76.8
24 종우실업 20,867 20,600 1.3 604 1,440 -58.1 429 7,114 -94.0
25 삼안산업 18,203 15,456 17.8 2,693 2,460 9.5 2,195 1,998 9.9
26 대승프론티어 17,262 12,827 34.6 ▲ 4,373 ▲ 3,196 적자확대 ▲ 4,001 ▲ 8,562 적자지속
27 민진 16,930 18,645 -9.2 485 1,106 -56.1 105 714 -85.3
28 정민 16,890 15,993 5.6 2,006 2,539 -21.0 1,614 1,915 -15.7
29 소망유리 9,355 9,581 -2.4 1,035 1,193 -13.2 552 1,077 -48.7
30 루미가넷네일스파 8,253 8,407 -1.8 97 345 -71.9 ▲ 123 261 적자전환
30사 합계 1,329,341 1,169,258 13.7 121,206 108,252 12.0 94,120 93,561 0.6

 

원료 전문기업 22社

22곳의 원료 전문기업들은 지난 한 해 총 7천882억 원의 매출을 기록해 14.3%의 성장세를 보였다. 영업이익은 1천158억원으로 16.9% 성장했으며 순이익은 1천187억 원으로 38.6%의 고성장률을 기록했다. OEM·ODM 전문기업과 브랜드숍·유통 전문기업, 부자재 전문기업 등 각 부문별 그룹에서 가장 높은 수익 경영을 시현했다.

미원상사가 1천660억 원(8.7%)으로 1위에 오른 것을 비롯해 △ SK바이오랜드 957억 원(19.0%) △ 대봉엘에스 634억 원(18.6%) △ 우신피그먼트 469억 원(9.4%) △ 케어젠 469억 원(28.8%) △ 케이씨아이 443억 원(14.6%) △ 씨큐브 379억 원(23.6%) △ 디에스엠뉴트리션코리아 377억 원(19.3%) △ 선진뷰티사이언스 331억 원(10.1%) △ 고원화성 331억 원(17.5%) 등이 상위 10위권을 형성했다.

화장품 원료 기업 222016년 경영실적 지표 <단위: 백만원·%>

순위 회사명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2016 2015 증감률
1 미원상사 166,036 152,766 8.7 10,284 10,659 -3.5 31,206 9,407 231.7
2 SK바이오랜드 95,716 80,418 19.0 15,620 14,262 9.5 12,049 10,712 12.5
3 대봉엘에스 63,362 53,414 18.6 7,740 6,058 27.8 6,882 5,379 27.9
4 우신피그먼트 46,930 42,913 9.4 5,920 4,538 30.5 4,343 3,657 18.8
5 케어젠 46,892 36,419 28.8 26,234 20,536 27.8 23,010 19,250 19.5
6 케이씨아이 44,307 38,680 14.6 8,226 6,426 28.0 6,729 5,458 23.3
7 씨큐브 37,880 30,644 23.6 5,687 3,032 87.6 4,860 3,008 61.6
8 디에스엠뉴트리션코리아 37,709 31,611 19.3 2,389 1,266 88.7 1,932 751 157.3
9 선진뷰티사이언스 33,111 30,064 10.1 3,865 2,296 68.3 3,422 2,871 19.2
10 고원화성 33,060 28,132 17.5 2,958 2,034 45.4 2,442 1,938 26.0
11 인터케어 30,601 29,527 3.6 5,198 5,864 -11.4 4,275 4,541 -5.9
12 더가든오브내추럴솔루션 24,045 15,193 58.3 8,244 5,437 51.6 6,084 4,295 41.7
13 에이씨티 22,549 17,556 28.4 ▲ 1,773 1,503 적자전환 ▲ 1,092 1,792 적자전환
14 오성화학공업 21,257 21,204 0.2 2,706 2,972 -9.0 2,299 2,413 -4.7
15 키맥스 20,922 19,333 8.2 7,329 6,205 18.1 6,143 5,214 17.8
16 케이에스펄 15,516 12,191 27.3 2,744 2,207 24.3 1,926 1,373 40.3
17 케미랜드 14,456 11,443 26.3 1,496 1,058 41.4 1,183 682 73.5
18 다미화학 11,576 13,946 -17.0 224 761 -70.6 133 660 -79.8
19 바이오스펙트럼 9,074 8,042 12.8 388 710 -45.4 413 663 -37.7
20 케비젠 4,896 4,675 4.7 469 451 4.0 595 629 -5.4
21 바이오에프디엔씨 4,610 3,977 15.9 692 915 -24.4 695 891 -22.0
22 바이오제닉스 3,726 4,260 -12.5 ▲ 873 ▲ 134 적자확대 ▲ 833 54 적자전환
22사 합계 788,231 689,408 14.3 115,767 99,056 16.9 118,696 85,638 38.6
이 기사를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