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빌려쓰는 지구스쿨’ 스타트!

[bsa_pro_ad_space id=4]

올해 60개·1만 중학생 대상…어머니 서포터즈도 신설

LG생활건강이 개발, 진행하는 중학교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인 융합형 습관교육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이 매송중학교(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를 시작으로 올해 전국 60개 중학교, 1만여 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LG생활건강이 개발, 진행하는 중학교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인 융합형 습관교육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이 매송중학교(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를 시작으로 올해 전국 60개 중학교, 1만여 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http://www.lgcare.com)이 지난 14일 매송중학교(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를 시작으로 중학교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인 융합형 습관교육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에 들어간다. 이 프로그램은 올해 전국 60개교 1만 여명의 중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게 된다.

빌려쓰는 지구스쿨은 습관이 형성되는 청소년 시기에 일상생활 속에서 제대로 배워본 적 없는 세안·화장·양치·설거지·세탁·진로교육 등을 9개의 교과목으로 설계, 중학교 정규 수업과정으로 만든 프로그램이다.

특히 LG생활건강은 올해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에서 손씻기습관 교육을 강화한다. 최근 지속되는 미세먼지와 황사, 세균, 바이러스로 인한 감염성 질병의 우려가 커짐에 따라 청소년들의 건강과 위생을 위한 교육을 본격화하는 것이다.

이에 따라 손씻기습관 교육을 올해의 전략적 선택과목으로 지정하고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을 진행하는 대부분의 중학교에서 이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뷰티산업의 현황과 관련 진로를 살펴보는 ‘도전! 뷰티전문가’와 마케팅부터 연구·디자인·영업· 광고·홍보까지 다양한 직무를 체험해보는 ‘도전! 주니어 마케터’ 등 진로 관련 과목이 지난해 인기를 끈 데 따라 이 또한 적극적으로 실시키로 했다.

이와 함께 올해부터 빌려쓰는 지구스쿨 어머니 서포터즈도 새롭게 운영한다. 이를 통해 경력단절 여성들의 사회적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어머니 서포터즈가 현장에서 실습 교육을 지원토록 함으로써 보다 친근하고 효율적인 수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매송중학교에서 시작한 LG생활건강의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에서 참가학생들이 올바른 손씻기를 직접 체험하고 있다.
매송중학교에서 시작한 LG생활건강의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에서 참가학생들이 올바른 손씻기를 직접 체험하고 있다.

한편 지난 14일 올해 처음 열린 매송중학교 빌려쓰는 지구스쿨 수업에는 1학년 학생 220여명이 참가했다.

이영희 교장은 “공교육 현장에서 배울 수 없는 매우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프로그램으로 청소년 시기에 좋은 습관과 진로를 연계해 성인으로 성장하는 학생들에게 좋은 영양분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며 “특히 최근 단체생활 건강관리가 매우 중요한 만큼 손씻기 교육을 통해 전염병이 없는 건강한 학교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빌려쓰는 지구스쿨은 올해 초 전국 중학교를 대상으로 교육신청을 받은 결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대기신청 학교가 100여 개교에 이르는 등 폭발적인 호응을 받고 있다.

지난해 빌려쓰는 지구스쿨을 중학교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으로 처음 선보인 이래 5개 중학교 학생 2천여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환경·진로·습관의 세 가지 부문 모두에 대한 지식과 태도가 교육 실시 전보다 향상된 것으로 나타나는 등 참여 학생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LG생활건강 대외협력부문 박헌영 상무는 “빌려쓰는 지구스쿨은 청소년들이 평소 접하기 어려운 기업 내 직무를 이해하고 올바른 환경습관을 체험하고 배울 수 있도록 설계한 프로그램”이라며 “청소년 스스로 생활의 변화를 주도하고 미래의 꿈과 진로를 탐색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