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면세점 진출 방안 찾는다!

[bsa_pro_ad_space id=4]

내달 12일 ‘바이오코리아 2017’서 활성화 모색 세미나

보건산업진흥원·충청북도 공동 주최

오는 4월 12일 바이오 코리아 2017 인터내셔널 컨벤션에서 중소 화장품 기업들의 면세점 진출 활성화를 모색하는 세미나가 열린다.
오는 4월 12일 바이오 코리아 2017 인터내셔널 컨벤션에서 중소 화장품 기업들의 면세점 진출 활성화를 모색하는 세미나가 열린다.

사드 정국과 함께 국내 면세점에서의 매출 하락이 뚜렷해지고 있는 가운데 중소 화장품 기업들의 면세점 진출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가 열린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충청북도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바이오 코리아 2017 인터내셔널 컨벤션’이 오는 4월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지난해 45개국·2만4천여 명의 참관객과 664개 국내외 기업(해외 126개사)이 참가했던 바이오 코리아 인터내셔널 컨벤션은 올해에도 이와 같은 수준의 규모로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바이오 코리아 2017 인터내셔널 컨벤션은 크게 세 개의 영역으로 나눠져 진행될 예정이다. 국내 보건의료산업의 최신 정보를 주로 하는 19개의 세미나가 열리는 컨퍼런스를 위시해 국내외 참가기업과 바이어와의 비즈니스 일 대 일 매칭 미팅을 위한 비즈니스 포럼·미팅, 그리고 국내외 보건의료산업의 최신 기술과 사업을 홍보할 수 있는 전시회 등이다.

이와 함께 부대행사로 △ 보건의료분야의 국내 투자자와 해외 금융기관 등 국내외 벤처 전문 투자자들 간의 투자를 연결하는 인베스트 페어 △ 국내외 제약·바이오 산업 간 협력 강화와 정보 교류 확산을 통한 신흥시장 등 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와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PICE 코리아 △ R&D 정책과 허가, 수출 마케팅과 인력양성을 위한 메드텍 페어 △ 글로벌 보건 분야 일자리 창출과 글로벌 인재 육성 등을 통한 보건산업 분야 전문 직업 박람회인 잡 페어 등도 열릴 예정이다.

행사 첫 날인 12일 오후에 열리게 될 ‘중소화장품 기업 면세점 진출 활성화 세미나’는 △ 면세점 내 화장품 운영 현황과 입점 방안 △ 면세점 입점기업 전략과 사례 △ 해외(특히 중국) 유통상을 연계한 해외진출 방안 등에 대한 논의와 함께 화장품 산업 활성화 방안에 대한 패널 토의도 진행될 예정이다.

중국과의 외교 갈등상황 본격화 이전 수출 부문과 함께 최고의 화장품 성장동력으로 꼽혔던 면세점은, 그러나 지난해 하반기 이후 중국 관광객의 감소 추세와 맞물리면서 성장세에 제동이 걸렸고 특히 올해 들어 중국 정부의 공식적인 한국 관광 금지령 이후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는 상황.

대선 이후 새 정권의 대중 외교전략의 수정이 불가피해 보이고 이에 따른 중국 측의 전향적인 자세에 따라 면세점의 미래가 좌우될 수 있다는 전망 아래 열리는 관련 세미나여서 관심을 기울일 만하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