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시스템, 모바일로 혁신 완성

[bsa_pro_ad_space id=4]

아모레, e아시아 어워즈서 디지털 기회 창출 우수상

국내 화장품 업계 최초로 도입한 아모레퍼시픽 모바일 포스시스템이 ‘2017 e아시아 어워즈’에서 포괄적 디지털 기회 창출 분야의 우수상을 받아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사진 왼쪽이 아모레퍼시픽 황윤성 과장.
국내 화장품 업계 최초로 도입한 아모레퍼시픽 모바일 포스시스템이 ‘2017 e아시아 어워즈’에서 포괄적 디지털 기회 창출 분야의 우수상을 받아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사진 왼쪽이 아모레퍼시픽 황윤성 과장.

아모레퍼시픽(http://www.amorepacific.com)의 ‘모바일 포스시스템’(POS·판매시점 정보관리시스템)’이 세계적으로 그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국내 화장품 업계 최초로 도입한 모바일 포스시스템이 UN 아태전자상거래위원회가 주최한 ‘2017 e아시아 어워즈’에서 포괄적 디지털 기회 창출 분야의 우수상을 받은 것.

e아시아 어워즈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정보기술 격차 해소와 무역 원활화를 위해 UN 전자상거래위원회 산하 아시아태평양 전자상거래위원회가 격년으로 실시하는 e비즈니스 관련 시상식이다.

대만 타이페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서 진행한 올해 행사에서는 △ 무역원활화와 전자상거래 △ 열린 디지털 정부 △ 데이터 기반의 가치 창출 △ 포괄적 디지털 기회의 창출 등 4개 분야로 나눠 시상했다.

아모레퍼시픽이 자체 개발해 도입한 모바일 포스 시스템은 리테일 매장의 디지털화를 구현하기 위한 신개념 판매 시스템이다. 모바일 시스템 자체에 바코드 리딩 센서, 카드 결제 슬롯, 카메라 등이 결합돼 고객 조회부터 영수증 발급까지 논스톱으로 실행할 수 있다.

나아가 △ 외국인을 위한 알리페이·위챗페이 결제 △ 여권 리딩 후 즉시 부가세 환급처리 서비스 △ 한국인터넷진흥원과 공동 개발한 SMS 전자영수증 시스템 △ 고객 정보 보호를 위한 각종 보안 프로그램(MDN·VPN) 등 추가적인 기능도 탑재했다.

아모레퍼시픽의 모바일 포스시스템은 리테일 매장의 디지털화를 구현하기 위한 신개념 판매 시스템이다. 실제 매장 구현 장면.
아모레퍼시픽의 모바일 포스시스템은 리테일 매장의 디지털화를 구현하기 위한 신개념 판매 시스템이다. 실제 매장 구현 장면.

지난 5월부터 서울 주요 상권의 아리따움·에뛰드·에스쁘아 매장에 이 시스템을 시범 도입해 운영 중이며 전국 매장으로 확산할 계획이다.

아모레퍼시픽은 모바일 포스를 통해 △ 고객 조회 △ 상품 설명 △ 카운슬링 후 즉시 결제까지 가능해 매장에서의 고객 관리 강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더욱 간편하고 빠른 결제로 고객의 기다림을 단축할 수도 있다.

모바일 디바이스를 활용한 재고 조사나 주문도 가능해 영업 환경 관리가 쉬워질 것으로 전망돼 이번 어워즈에서 이 같은 혁신성이 인정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된 것.

한편 아모레퍼시픽은 이 행사와 함께 열린 세계 최대의 IT포럼 ‘2017 세계정보기술회의’에서 이 모바일 포스 시스템에 관한 주제 발표와 전시도 진행했다.

발표와 전시를 진행한 데이터통합관리팀 심형섭 팀장과 정보서비스1팀 황윤성 과장은 “이제는 모바일 디바이스가 고객뿐 아니라 리테일 시장까지 확대 사용될 시기”라며 모바일 포스의 혁신적인 면모와 리테일 시장에 미칠 긍정적 효과들을 강조해 관계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