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브 “먹고 마시고 바르고”

올리브 뷰티 브랜드 ‘라 치나타’ 압구정 스토어 오픈

[bsa_pro_ad_space id=4]
매장 전경
라 치나타 매장 전경

스페인 올리브 뷰티 브랜드 라 치나타(La Chinata)가 압구정동에 두번째 스토어를 오픈했다.

라 치나타 압구정점은 올리브가 함유돼 있는 식품, 음료, 화장품 등을 다양하게 판매하는 복합 매장으로 올리브를 직접 먹고 마시고 바르며 즐겨볼 수 있다.

매장 안 카페에서는 커피와 디저트를 비롯해 각기 다른 효능을 가진 5가지 종류의 올리브 잎 차를 판매하고 있다. 면역력을 높여주고 몸을 정화하는데 도움을 주는 라 치나타 올리브 잎 차는 많은 사랑을 받으며 라 치나타 식품에 대해 소비자들이 더욱 주목하고 기대하게 만들었다. 라 치나타 압구정 매장은 카페로써도 확실한 자리매김을 하고 있으며 소비자들이 편히 쉬어 가는 휴식처가 되고 있다.

라 치나타 식품에는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 올리브 절임, 빠떼(빵에 발라먹는 것), 잼 등이 있으며 식품은 올 해 3월 초 국내 정식 론칭 예정이다.

라 치나타 압구정점에서는 클래식, 네츄럴에디션, 맨즈, 베이비 라인을 포함해 약 60여가지의 코스메틱 제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페이스, 헤어, 바디, 캔들 등 다양한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다.

라 치나타 코스메틱 제품에는 스페인에서 최상의 것을 말하는 BBB(Bueno=좋다, Bonito=예쁘다, Barato=저렴하다) 등급의 최상급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과 올리브 잎 추출물 등을 함유하고 있으며 이는 소비자에게 뛰어난 보습력과 안티옥스를 선사하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