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런 대회 17년 연속 봉사

[bsa_pro_ad_space id=4]

대전보건대 화장품과 학생·교수 참가

대전보건대학교 화장품과학과 학생들과 교수들이 2018 핑크런 대전 대회에 참가, 17년 째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대전보건대학교 화장품과학과(학과장 윤세영) 학생들과 교수들이 2018 핑크런 대전 대회에 참여, 봉사활동을 펼쳤다.

아모레퍼시픽과 한국유방건강재단이 공동 개최한 2018 핑크런 대전 대회가 지난 달 29일 엑스포 시민광장에서 3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핑크런 대회 2회 때부터 올해까지 17년째 대회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대전보건대 화장품과학과는 매년 성공적인 대회 진행에 기여하고 있다.

17년 전 봉사활동 참가를 제안했던 김상진 교수는 “여성의 아름답고 건강한 미래를 위하는 아모레퍼시픽의 기업이념과 취지에 동참하는 것이 화장품학을 공부하는 예비 화장품 과학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해 제안한 것”이라고 배경을 밝히고 “최근에는 직접 대회에 참가하는 졸업생 동문들도 많이 늘어나 대회가 열리는 날은 소규모 동문회 행사가 벌어지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대회에 참가한 박서정 화장품과학과 학회장은 “1학년 때부터 매년 대회에 참가하고 있다”며 “아름다움과 건강을 함께 추구하는 여성들의 모습에서, 그리고 여성의 건강을 기원하는 남성분들의 모습에서 화장품과학과 선택이 자랑스럽고 졸업해도 핑크런 대회에 계속 참가하겠다”고 말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