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일 벗은 미샤 ‘갤러리M’

[bsa_pro_ad_space id=4]

17일, 서울 강남역에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젊고 도전적인 이미지로 새 탄생한 미샤 플래그십 스토어 ‘갤러리M’ 강남점.

‘불필요한 군더더기는 덜어내고(Less is More) 과감하게 본질에 집중한다(Essentialism).’

미샤가 ‘DARE’ ‘SIMPLY’라는 새 얼굴로 돌아왔다.

에이블씨엔씨 미샤는 오늘 서울 강남역 10번 출구 인근에 플래그십 스토어 갤러리 M을 열고 모던하고 감각있는 뷰티공간을 선보였다.

갤러리 M은 총 2개층 528㎡ 규모로 마련됐다. ‘미샤를 담은 공간, 아름다움(美)을 담은 공간, 내가(ME) 주인공이 되는 공간’이라는 뜻을 담았다. 갤러리에서 미샤 제품을 예술 작품처럼 전시·판매한다는 의미다.

갤러리M은 총 2개층 528㎡ 규모에 기초·색조·헤어·보디·클렌징·네일 등과 주스 바, 포토존, 작품 전시관 등을 구성했다.

1층은 피부 카운슬링 존과 기초·색조·헤어·보디·클렌징·네일·향수 등 각 카테고리별 공간으로 구성했다. 특히 미샤는 메이크업 존에서 인터코스사와 공동 개발한 메이크업 이탈프리즘(italPRISM)을 전격 공개해 시선을 모았다. 또 고객이 피부에 맞는 메이크업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피부 컬러 테스트기를 설치하는 등 체험존을 확대했다.

디자이너 켈리박과 협업해 만든 ‘MISSHA x Kelly Park’ 시트 마스크도 다양하게 제시했다.

2층은 고객이 먹고 마시고 쉴 수 있도록 갤러리와 주스 바, 포토 존 등으로 꾸몄다. 미샤는 갤러리를 신진작가를 위한 전시공간으로 무상 대여할 계획이다.

미샤는 오늘 오픈식에 모델 손예진과 문가비, 애프터스쿨 나나를 초청해 포토행사를 열었다. 매장 방문 고객에게는 비폴렌 리뉴 샘플과 켈리박 손거울·파우치를 증정하는 등 다양한 경품행사를 진행했다.

조영한 에이블씨엔씨 영업부문 부문장은 “오는 7월부터 내년까지 미샤 전국 매장의 BI와 인테리어, 제품 등을 순차적으로 변경해나갈 예정”이라며 “젊고 도전적인 감각을 담은 갤러리M을 바탕으로 혁신 뷰티 트렌드를 창조하며 제2의 성장을 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