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모닝 라운지-손문호 JM솔루션 본부장

[bsa_pro_ad_space id=4]

“신화 아니다, 발로 뛰어 만든 ‘실화’다”

손문호 제이엠솔루션 본부장

대한민국 마스크 팩이 토종기술로 대륙의 피부를 점령했다. 중국 여성들은 한국 마스크 팩의 독보적 품질력을 인정했다. ‘마스크 팩=한국’이라는 공식이 생겼다. 중국에 1일 1팩 문화를 낳았다.

태풍처럼 불어닥친 중국인들의 마스크 팩 사랑은 국내 화장품시장 지형도를 바꿔놨다. 그 태풍의 눈에  지피클럽 JM솔루션이 있다. 4월 마스크 팩 9천400만 장 판매, 매출액 737억 원, 기업가치 10조원. 사람들은 신화라 부르지만 발로 뛰어 얻은 땀의 결과였다.

“지피클럽은 일찍 중국 유통을 읽었습니다. ‘글로벌시장은 중국시장이다’를 안 것이죠. 김정웅 대표가 약 10여년 전부터 중국과 게임·패션 사업을 펼쳤습니다. 2013년부터 더샘·메디힐·리더스코스메틱·네오젠을 중국에 판매하며 화장품 유통 감각을 익혔죠. 2015년 기초 브랜드 강블리에 이어 2016년 JM솔루션을 중국에 론칭했습니다.”

김 대표가 직접 화장품 개발, 제조부터 유통, QC까지 챙겼다. 중국어에 능통한 그는 유통업자나 소비자들의 피드백을 발빠르게 접수해 제품에 반영했다. 지역별 기후와 소비자 니즈, 연령별 피부고민을 연구했다. 중국시장 맞춤형 마스크 팩이 탄생했다. 속칭 대박이 났다.

“지난 해 3월 중국의 사드 보복이 시작됐죠. 승승장구하던 JM솔루션도 자유로울 수 없었습니다. 제품개발에 더 매달렸어요. 꿀광, 24K골드 마스크가 이때 나왔죠. 국내 유수의 브랜드들이 면세점에서 하나 둘 빠지던 2017년 7월, 신라·신세계·롯데 면세점에 입점했습니다.”

위기를 기회로 삼았다. 세상이 시끄러울 땐 본질에 집중했다. 원 채널-원 벤더 전략으로 유통을 정비했다. 중국 소비자가 다시 찾기 시작했다.

“JM솔루션 마스크 팩은 중국 대형 온라인몰 집계 결과 재구매율이 10%에 달합니다. 브랜드 충성도가 낮은 마스크 팩 분야에서 주목받을 만한 성과죠. ‘좋은 제품을 합리적 가격에’라는 단순한 원칙이 통한 겁니다.”

JM솔루션의 전체 매출 가운데 마스크 팩 비중은 60% 달한다. 최근 중국에서 선 라인 7종이 인기를 얻으며 매출의 35%를 차지한다. 지피클럽은 올 하반기 기초 브랜드 강블리와 색조를 내세워 토털 뷰티그룹으로 도약을 꾀한다.

“지난해부터 미국·유럽시장 문을 두드리고 있습니다. 지피클럽을 글로벌 뷰티회사로 성장시키기 위해 수출국과 수출 품목을 다변화할 전략입니다. 올 가을 TV 광고를 시작으로 국내 시장 마케팅도 강화할 겁니다.”

지난 달 상장 주관사를 NH투자증권으로 정하고 기업공개(IPO)를 추진 중이다. 내년 3월 상장 예비심사를 청구한 뒤 6월이면 상장 절차가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프리 IPO(상장 전 지분투자)를 진행해 오는 7·8월 자금이 유입되면 국내시장 마케팅을 강화하고 한국·중국 공장 설립도 검토할 계획이다. 올해 매출 8천100억 원, 순이익 2천억원 을 바라보고 있는 지피클럽이 대륙을 넘어 세계를 향해 날개를 펼치고 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