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상반기 매출 6025억…전년보다 47.5%↑

[bsa_pro_ad_space id=4]

CJ헬스케어 인수로 전 부문 상승세…영업이익 425억 시현

한국콜마(대표 윤상현) 상반기 연결 기준 매출이 화장품부문의 성장과 올 4월 인수한 CJ헬스케어의 매출 연결로 전년 동기 대비 47.5% 증가한 6천25억 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425억원(전년 동기대비 13.0% 성장·이하 ( )안은 전년 동기대비 성장률)을 시현했다. 2분기 연결 매출은 3천600억 원(73.8%), 영업이익은 245억 원(44.1%)이었다.

사업회사별로는 △ 한국콜마가 상반기 매출 4천543억 원(33.4%)·영업이익 394억 원(20.1%) △ 북경콜마는 상반기 매출 375억 원(50%) △ CJ헬스케어 인수목적 회사 CKM은 매출 801억 원을 기록했다.

상반기 매출의 고성장 배경은 화장품 부문의 경우 여름철 자외선차단제 매출 증가와 주요 대형 거래처의 매출 성장이 주효했다. 제약부문은 기존 수탁 제품의 안정적 성장이 매출 성장을 견인했으며 지난 4월에 인수한 CJ헬스케어의 매출도 5월부터 포함됐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