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맥스, 업계 첫 국제공정무역 인증

[bsa_pro_ad_space id=4]

글로벌 수준 ‘기업 사회적 책임 활동’ 실천 선도

코스맥스가 국내 화장품 업계에서는 최초로 국제공정무역기구(FLO)의 국제공정무역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전문기업 코스맥스(회장 이경수)가 국내 화장품 업계에서는 최초로 국제공정무역기구(FLO의 ‘국제공정무역’(Fairtrade@Work)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공정무역은 불공정한 무역 체계로 인해 빈곤을 벗어나지 못하는 개발도상국의 농민과 노동자에게 국제시세보다 높은 정당한 가격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추가장려금(공정무역 프리미엄)을 지급하는 글로벌 소비운동. 이는 엄정한 심사를 통해 국제무역 기준을 모두 준수한 제품에대해 공정무역 마크를 부착, 유통하는 체제를 갖췄다.

코스맥스가 국내 화장품 기업으로서는 최초로 획득한 공정무역인증서.

국제공정무역기구는 지난 1997년 독일에서 출범, 현재 전 세계 34국가에 사무소를 두고 75국가의 생산자 단체와 함께 공정무역 제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개발도상국의 지속 가능한 미래와 지역사회를 위해 투자할 수 있도록 돕는 공정무역의 비전을 실천하고 있다.

코스맥스가 진행하고 있는 사내 공정무역은 직원 휴게실·카페테리아·구내 식당 등에서 공정무역 인증 제품을 사용하도록 장려하고 이를 통해 사회공헌을 실천하게 된다. 공정무역 제품 소비를 통한 프로그램으로 총괄 책임자를 선임하고 각종 자격요건을 충족해야만 인증을 받을 수 있다.

이경수 회장은 “코스맥스가 중국·미국·아세안 등의 국가에 진출하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했던 것이 현지 로컬 업체들과의 동반 성장을 이뤄가는 것이며 한국에서도 공정무역 제품 소비를 통해 윤리적인 무역 시스템에 동참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글로벌 파트너사와 함께 국제적 기준에 맞는 CSR 활동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는 위키트리 등 모두 10곳이 공정무역 인증을 받았으며 화장품 업계에서는 코스맥스가 처음이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