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전시회에서 ‘세계가 찾는 전시회로’

[bsa_pro_ad_space id=4]

2018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 10월 코엑스 개최
아시아 넘어 유럽 등 글로벌 잠재시장 진출 기회 제공

중국, 일본 등 아시아권 국가를 비롯해 유럽권 국가의 해외 바이어들이 직접 찾아오는 글로벌 뷰티∙화장품 무역전시회 ‘2018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가 오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K-뷰티가 아시아를 넘어 유럽, 미국 등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되는 가운데 오는 10월 서울에서 대규모 글로벌 바이어를 초청해 국내 화장품의 기술력을 소개하고, 국내 기업에게는 해외 시장 개척과 진출 기회를 제공하는 장이 열린다.

중국, 일본 등 아시아권 국가를 비롯해 유럽권 국가의 해외 바이어들이 직접 찾아오는 글로벌 뷰티∙화장품 무역전시회 ‘2018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가 오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서울메쎄인터내셔널(대표이사 박병호)과 리드케이훼어스(유)(대표이사 홍성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8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인증을 받은 글로벌 뷰티 무역 전시회로 올해 16회를 맞이했다.

지난해부터 세계 최대 전시그룹인 리드社가 주최하는 동유럽권 최대 화장품 전시회 ‘인터참’과 공동개최해 전시회 규모가 더욱 확대됐다.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는 국내 제조 판매기업에게는 아시아를 비롯해 러시아, 유럽권의 해외 판로 개척을 통한 글로벌 시장 진출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해외 바이어에게는 K-뷰티의 우수성을 현장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인터참과 첫 공동 개최한 지난 전시회에는 중국, 러시아, 유럽권 등 총 18곳 국가에서 330여 곳 기업, 2천여 명의 해외 바이어가 참가했으며 역대 최대 규모인 3만여 명의 참관객이 전시회를 찾았다.

올해는 전시회 규모를 확대해 약 400곳 기업 600부스를 운영할 계획으로 △ 화장품 브랜드(기초, 스킨, 헤어, 메이크업 등)를 중심으로 △ 화장품 부자재 △ 뷰티살롱(헤어, 에스테틱, SPA)용 제품‧기기 △ 홈케어 제품‧기기 △ 네일용품‧액세서리 관련 기업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인터참뷰티엑스포는 B2B뿐만 아니라 일반 소비자들을 위한 다양한 제품을 마련해 B2C 전시회로도 각광받고 있다.

매년 2천여 명 이상의 해외 바이어가 방문하고 참관객의 60% 이상이 신규거래처 발굴과 파트너 모색을 목적으로 하는 이번 전시회는 실제적인 성과 제고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먼저 리드社가 보유한 50곳 국가의 네트워크(ISG)와 인터참의 러시아 라인, 동유럽권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 기업과 바이어 참가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국내외 바이어와 참가기업 간의 매칭 효율, 실질적인 계약률을 높이기 위해 전문적인 온라인 비즈매칭 프로그램 ‘Biz Connect’를 운영할 예정이며 사전등록한 바이어와 참가기업의 효과적인 현장 상담으로 전시회 성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특히 레뚜알(러시아), 세포라(유럽), 왓슨스(홍콩), 코스메드(대만), 사사(홍콩) 등 해외 대형 유통사의 방문도 예정돼 있어 글로벌 시장 진출을 준비하는 참가기업에게 판로개척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4일과 5일 양일간 글로벌 뷰티 시장 동향과 중국, 러시아, 유럽 등 글로벌 시장 진출을 주제로 한 다양한 뷰티 마케팅 세미나를 진행한다. 전시회 기간 동안 뷰티 업계의 글로벌 인사를 연사로 초청해 글로벌 시장 공략, 마케팅, 제품 개발 등 뷰티 산업 전반에 대한 최신 동향을 소개하는 이노코스 써밋(INNOCOS Summit)도 동시 개최된다.

㈜서울메쎄인터내셔널 관계자는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는 K-뷰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국내 뷰티 강소기업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삼아 참가기업과 바이어 모두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터참뷰티엑스포코리아에 참가를 원하는 기업은 서울메쎄인터내셔널에 전화(02-2284-0015)와 이메일(info@intercharmkorea.com)을 통해 문의하면 된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