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농 인삼 열매 화장품 원료 활용 기술 소개

[bsa_pro_ad_space id=4]

경기도농기원, 안성 세계 유기농인삼대회서 연구성과 발표

경기도농업기술원은 3일부터 7일까지 안성맞춤랜드에서 열리는 제1회 안성 세계 유기농인삼대회에서 경기도가 개발한 인삼품종, 재배기술을 전시 홍보한다.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김순재)은 3일부터 7일까지 안성맞춤랜드에서 열리는 제1회 안성 세계 유기농인삼대회에서 경기도가 개발한 인삼품종, 재배기술을 전시 홍보한다.

고려유기농인삼의 메카, 안성맞춤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유기인삼농업의 확산과 조기정착을 위해 마련됐다.

도 농업기술원은 안성맞춤랜드 상설전시관 내 기술전시관에 경기도에서 개발한 인삼품종 ‘K-1’을 선보일 예정이다. 도는 K-1의 우수성과 함께 △ 인삼 연작장해(해마다 같은 작물을 재배했을 때 작물이 피해를 입는 증상)의 원인균을 신속‧정밀하게 진단할 수 있는 기술 △ 새로운 소득 아이템으로 부상하고 있는 새싹삼 재배기술 △ 인삼광역산학연협력단 성과 △ 인삼 활용법 등을 함께 홍보할 계획이다.

대회기간 중 열리는 세계유기농 인삼심포지엄에 참가해 유기농 인삼 열매의 기능성 성분을 증가시키고 화장품 원료로 사용할 수 있는 기술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토양 내 인삼뿌리썩음병균 밀도 진단기술 등 새롭게 개발된 인삼의 연구성과를 미국, 일본, 중국의 연구원들과 공유하고 토론한다.

한편 경기도농업기술원에서는 산․학․연으로 결성된 인삼광역산학연협력단을 구성해 안성시 유기농업의 발전을 위한 농가컨설팅, 교육, 유기농재배 매뉴얼 개발과 보급 등을 실시하고 있다.

박인태 경기도농업기술원 연구개발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인삼에 대한 연구성과를 농업인뿐만 아니라 일반 소비자들에게 널리 홍보해 유기인삼산업이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