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내셔날 연작 공식 론칭

[bsa_pro_ad_space id=4]

23일, 신세계백화점 본점 매장 오픈

신세계인터내셔날 연작이 오는 23일 서울 소공로 신세계백화점 본점 신관 1층에 매장을 열고 브랜드를 공식 론칭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연작이 고급 화장품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연작은 오는 23일 서울 소공로 신세계백화점 본점 신관 1층에 첫 번째 매장을 열고 브랜드를 공식 론칭한다.

자연이 만든 작품을 뜻하는 연작은 과학기술로 고급 한방 원료의 효능을 높인 고기능성 자연주의 화장품이다.

이탈리아 인터코스의 독자 기술을 통해 한방의 단점을 보완하고 고기능‧저자극을 동시에 실현했다.

한방 원료를 재해석하고 새로운 과학기술을 적용해 기존 한방 화장품과 차별화했다는 설명.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올해 말 백화점에 매장 3개를 운영할 계획이다. 내년까지 주요 백화점‧면세점 매장 10여개를 추가 선보이며 고객 접점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아시아‧미국‧유럽 등 해외시장 진출을 통해 오는 2020년까지 매출액 1000억원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신세계인터내셔날 관계자는 “BNK투자증권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해 국내 면세점 매출 52%가 화장품에서 나왔다”며 “매출 1‧2위를 고급 화장품 브랜드가 차지한 만큼 고품격 화장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비디비치를 1000억원 브랜드로 키운 노하우가 바탕으로 연작을 세계적인 뷰티 브랜드로 육성할 전략”이라고 말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비디비치‧딥티크‧아워글래스‧바이레도‧산타마리아노벨라 등 다양한 뷰티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