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스킨케어‧헤어케어‧색조…세계시장 유망주

[bsa_pro_ad_space id=4]

코트라, 2018 글로벌 화장품 산업 백서 발간
글로벌 화장품 산업 현황 분석

글로벌 화장품 산업은 융복화를 통한 고부가가치 첨단산업이자 성장 잠재력이 높은 미래 유망산업으로 진화하고 있다.

특히 신흥시장은 중산층 확대로 소비계층이 넓어지고 있으며, 선진시장은 △ 젊은층 △ 남성층 △ 고령층 등으로 소비층이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전통 유통채널인 브랜드숍‧백화점 매출이 감소하고 체험형 오프라인 화장품 편집매장 드럭스토어‧온라인몰 등 신유통 채널이 각광받는 것도 세계 화장품 산업의 특징으로 꼽혔다.

이는 코트라가 최근 발간한 2018 글로벌 화장품 산업 백서의 ‘글로벌 화장품 산업 현황 및 시장 변화’에서 제시됐다.

보고서는 4차 산업혁명의 흐름 속에 화장품 산업도 △ 디지털 마케팅 △ 가상체험 △ 모바일 피부진단 △ 개인별 맞춤형 화장품 등 신기술 적용이 확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세계 화장품 시장은 인수합병을 통해 산업이 빠르게 재편되는 동시에 패션 등 이종 분야 진입이 활발해져 경쟁이 심화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글로벌 화장품 시장 2022년까지 연평균 5% 성장

세계 화장품 산업은 2017년 4,648억 달러 규모로 전년 대비 5.2%의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이같은 추세라면 오는 2022년까지 연평균 5% 성장할 전망이다.

선진시장에서 새로운 소비 트렌드가 부상하고 신흥시장 소비자의 소득이 높아지며 성장세가 가속화할 것이라는 판단이다.

천연원료 기반 프리미엄 스킨케어 유망

글로벌 화장품 시장은 천연원료와 프리미엄 제품을 중심으로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보고서는 “친환경‧천연 원료 기반의 프리미엄 스킨케어 시장이 세계 화장품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며 “헤어케어 제품이 2위, 색조가 3위며 △ 남성용 △ 영유아용 △ 향수 △ 데오도란트 품목이 뒤를 잇는 유망 품목군으로 떠올랐다”고 말했다.

세계 화장품 시장에서 스킨케어 시장 규모는 1,243억 달러로 전체 화장품 시장의 1/4을 차지했다.

헤어케어 부문에서는 모발개선용 기능성 제품과 헤어왁스 등 남성 제품이 시장을 이끌었다.

문제성 모발을 개선하고 건조한 대기‧미세먼지로부터 모발을 보호하는 앰플‧에센스‧트리트먼트 등 기능성 헤어케어 제품의 인기가 상승했다.

색조 화장품은 시장 규모가 가장 빠르게 증가하는 분야로 조사됐다.

아시아를 중심으로 신흥시장 소비자의 립‧파운데이션‧마스카라 사용이 일상화하고, SNS를 통한 인플루언서 마케팅이 확산하며 시장 외형을 키웠다는 설명이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