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화장품 사러 편의점 간다”

[bsa_pro_ad_space id=4]

 뷰티 플랫폼으로 진화…전용 화장품 출시

편의점이 뷰티 플랫폼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화장품을 가까운 곳에서 손쉽게 구매하려는 소비 트렌드가 확산하며 편의점이 새로운 화장품 구매 채널로 떠올랐다.

최근 각 뷰티 브랜드는 편의점 입점을 확대하는 동시에 전용 제품을 선보이며 소비자층 확대에 돌입했다.

특히 편의점 고객 특성을 반영해 고품질·저가격을 실현한 뷰티 브랜드가 호응을 얻고 있다.

편의점 전용 ‘메디힐 필로소프트 버블레이저 패드’

메디힐이 GS리테일 유어스와 손잡고 편의점 전용 ‘메디힐 필로소프트 버블레이저 패드’를 출시했다.

글로벌 마스크팩 브랜드 메디힐은 H&B스토어에서 인기를 끈 메디힐 필로소프트 버블레이저 패드를 편의점 전용 제품으로 새롭게 출시했다.

메디힐 필로소프트 버블레이저 패드는 물을 묻히면 거품이 생겨 간편하고 빠른 클렌징을 돕는다.

파파인 엔자임 효소 파우더와 필링 패드를 결합해 피부 각질과 노폐물을 제거하고 메이크업을 깨끗이 지워준다.

메디힐은 GS리테일 PB 브랜드 YOUUS(유어스)와 협업한 이 제품을 GS25·GS슈퍼마켓 등에 판매하고 있다.

기존 패드 20매 제품을 2매씩 소포장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시한 것이 특징.

메디힐 관계자는 “GS25 1,000여 개점에 입점한 필로소프트 버블레이저 패드가 2030 젊은 여성층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며 “소비자가 필요할 때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소용량 편의점 전용 제품을 다양하게 개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세븐일레븐 가면 ‘0720’ 있다

비씨엘(BCL)은 세븐일레븐에서 0720 시즌 2를 공개했다.

0720 시즌 2는 △ 커버력·수분감을 강화한 커버 글로스 쿠션 △ 선명한 발색력을 지닌 액상 형태의 타입 매트 틴트 △ 볼을 은은하고 생기 있게 연출하는 파우더 블러셔 △ 메이크업을 빠르게 제거하는 리무버 등 총 4가지 품목으로 나왔다.

BCL은 국내 최초로 편의점에 메이크업 종합 세트를 선보인 바 있다. 편의점 화장품 시대를 연 이 회사는 지난 해 가을 다이소에 론칭한 0720을 재탄생시켜 소비자 지갑 열기에 나섰다.

CU×홀리카 홀리카 ‘스윗 페코 에디션’

CU는 올 해 홀리카 홀리카와 함께 화장품 9종, 문구 18종으로 이뤄진 스윗 페코 에디션을 발매했다.

스윗 페코 에디션 화장품은 △ 아이섀도 팔레트 △ 물방울 틴트 밤 △ 멀티젤리 립 밤 △ 핸드크림 △ 노 세범 팩트 등이다.

스윗 페코 아이섀도 팔레트는 핑크&브라운 계열로 나왔다. 매트·쉬머·글리터 등 다양한 제형을 활용해 눈매를 감각적으로 연출할 수 있다.

물방울 틴트 앵두·무화과 색은 미네랄·비타민이 풍부한 과일 추출물이 들어 있어 입술을 선명하게 촉촉하게 유지한다.

토니모리×GS25 ‘러비버디’

토니모리는 지난 1월 GS25 전용 색조 화장품 러비버디를 탄생시켰다.

러비더비는 러블리 버디(lovely buddy)의 줄임말이다. 편의점에서 나만의 사랑스러운 화장품을 만난다는 의미를 담았다.

△ 기초 피부 톤을 가다듬는 톤 업 크림 △ 피부 색감을 연출하는 올 인 원 쿠션 △ 마무리· 수정용 파우더 뽀얀 파우더 팩트 △ 입술을 매력적으로 돋보이게 하는 틴트 △ 눈을 깊고 크게 보이게 하는 마스카라 등 6종 구성이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