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츠한불, 제주 감귤김치 유산균·프로바이오틱스 특허

[bsa_pro_ad_space id=4]

피부 각질 개선·항산화·항균·항염 효과 입증

잇츠한불(대표 홍동석)이 제주 감귤김치에서 얻은 새로운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펜토서스 HB-8023 및 이를 포함하는 프로바이오틱스 제제 또는 조성물에 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국내 발효식품은 세계적으로 효능을 인정받으며 활발히 연구되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김치에서 분리한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은 면역증강과 항균, 항암활성 성분이 있다고 알려졌다.

김치와 같은 발효식품에서 분리한 유산균은 식물성 유산균이라 부른다. 이는 장내에서 분리한 동물성 유산균보다 내산성·내담즙성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학계에 지속적으로 보고되고 있다.

잇츠한불은 제주 전통발효식품인 감귤김치에서 젖산 발효 능력이 뛰어난 락토바실러스 펜토서스 HB-8023 특허 유산균을 확보했다.

더불어 이를 활용한 발효물이 기질 종류에 따라 △ 피부 각질 개선 효과 △ 항균 △ 항염 △ 항비듬균 억제 활성 △ 항산화 △ 피부 보습 효과가 우수하다는 점을 입증했다.

이근수 잇츠한불 종합연구원 연구위원은 “이번 특허는 국내 자생 천연물을 이용한 발효 기술에 관심을 갖고 꾸준히 연구를 진행해온 결과”라며 “특허 유산균 화장품 기술을 응용해 피부에 안전하면서 높은 효능을 부여하는 기능성 프로바이오틱스 화장품을 국내외에 다양하게 선보일 전략”이라고 밝혔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