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뷰티 수출 길 연 시노코리안

[bsa_pro_ad_space id=4]

中 통청그룹과 연 120만 달러 상품 공급 계약

(왼쪽부터) 시노코리안 박영만 대표, 통청그룹 전자상무공사(电子商务公司) 당진화(唐振华) 총경리

중국 유통 전문기업 시노코리안(대표 박영만)이 중국 통청그룹과 연간 120만 달러(한화 약 13억 6,500만원)의 상품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지난 5일부터 10일까지 6일 동안 중국 상해 국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회 중국 국제수입박람회에서 이룬 성과다.

제1회 중국 국제수입박람회는 중국의 개혁개방 40주년을 맞아 시진핑 국가 주석이 중국 경제 활성화와 시장 개방을 목적으로 추진한 행사다.

통청그룹(通程集团, Dolton Group, 회장 주조달(周兆达)은 30년 역사를 지닌 대형 유통 회사로 중국 500대 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중국 서부지역에서 백화점 100여개와 소매유통점, 5성급 호텔 7개, 창사은행 등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 1996년 선전거래소에 상장됐으며, 시가총액은 약 4,000억 원에 달한다.

이 계약에 따라 시노코리안은 통청그룹에 K뷰티 제품과 샴푸, 세제 등 일상 생활용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시노코리안은 글로벌 소싱과 중국 유통 전문가로 구성된 스타트업이다. 현재 CBT(Cross Boarder Trading‧해외직접판매)와 O2O 서비스 등을 통해 기능성 화장품과 콘텐츠를 중국 시장에 소개하고 있다.

이 회사가 운영하는 기능성화장품 플랫폼 월드더마(WorldDerma)는 우수한 K뷰티를 선별해 중국과 세계 시장에 선보인다.

박영만 시노코리안 대표는 “올해 첫 개최된 중국 국제 수입박람회에서 통청그룹과 상품공급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K뷰티 수출 길을 확대했다”며 “통청그룹이 보유한 유통채널을 활용해 우수한 한국산 화장품을 중국시장에 효율적으로 안착시켜 나갈 것”라고 말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