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앤피, 올해 첫 마케팅 프론티어 대상

[bsa_pro_ad_space id=4]

한국마케팅학회 선정…‘붙이는 화장품’ 세계 1위 향해 무한질주

엘앤피코스메틱 마케팅본부 김유 전무<사진 왼쪽>가 ‘한국마케팅학회 산학포럼·제 26회 마케팅 프론티어 대상’ 시상식에서 수상 후 김상용 한국마케팅학회장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엘앤피코스메틱이 새해 개막과 동시에 마케팅 부문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으며 성공적인 한 해의 시작을 알렸다.

글로벌 마스크 팩 브랜드 ‘메디힐’을 보유하고 있는 엘앤피코스메틱이 지난 9일 고려대학교 LG-포스코 경영관에서 열린 한국마케팅학회 산학포럼·제 26회 마케팅 프론티어 대상 시상식에서 ‘2019년도 한국 마케팅 프론티어 대상’을 수상했다.

엘앤피코스메틱의 이번 수상은 다양하고 적극적이며 독창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국내외 기업의 귀감이 됐을 뿐만 아니라 마케팅 발전에 크게 기여한 바를 인정은 것.

특히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국내 마스크 팩 시장의 창출과 확대를 주도했으며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 K-뷰티 산업의 외연을 미국·중국·일본·남미 등 글로벌 시장으로 넓히는 데 기여한 점도 높이 평가 받았다.

특히 글로벌 마스크 팩 브랜드 메디힐은 화장품·뷰티 업계에서 서브 아이템으로 분류돼 온 마스크 팩의 대중화를 선도했다는 점에서 그 가치를 높이 인정받고 있다.

‘마스크팩 전문 브랜드’라는 차별화한 브랜드 포지셔닝을 통해 마스크 팩의 고급화·다양화를 끊임없이 전개 중이다. 영국·스페인·중국 등 전 세계 26국가에 공식 진출, 해외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으며 지난 한 해동안 1억295만2천 달러의 수출 실적을 올려 ‘1억불 수출의탑’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국 마케팅 프론티어 대상은 한국마케팅학회 소속 650여 명의 교수 회원들이 기업의 우수마케팅 사례를 발굴하고 마케팅교육 현장에 전파해 산학협동을 모색함과 동시에 국가 차원의 마케팅 경쟁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취지로 지난 1993년 처음 제정됐다. 지난 25년 동안 한국을 대표하는 브랜드들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으며 올해에는 엘앤피코스메틱을 비롯해 우미건설, 한샘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엘앤피코스메틱 관계자는 “피부 전문가의 임상 경험과 이론을 바탕으로 제품의 효능과 만족도를 높이고 개성 강한 소비자들의 니즈에 부합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해 온 엘앤피코스메틱의 노력을 인정받은 의미 있는 수상”이라며 “앞으로도 혁신적으로 마케팅을 선도해 K-뷰티의 성장과 발전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글로벌 마스크 팩 브랜드로서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메디힐(MEDIHEAL) 브랜드는? 글로벌 마스크팩 브랜드 메디힐은 피부전문가의 임상경험과 이론을 바탕으로 기획, 개발해 피부과 자극 테스트를 거치는 등 피부 안전성을 추구하는 저자극성 마스크 & 패치 전문 브랜드. 현재 전 세계 26여 국가에 수출하고 있는 메디힐은 국내외 드럭스토어를 비롯해 기내·공항·시내 면세점과 대형마트, 홈쇼핑, 온라인 몰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판매하고 있다. 국내와 중국은 물론 전 세계에서 ‘붙이는 화장품’ 분야 1위를 목표로 소비자의 니즈에 맞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출시하고 해외 시장을 적극 개척하고 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