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내 뷰티기업 지원사업 스타트!

[bsa_pro_ad_space id=4]

경희대 피부생명공학센터와 공동 진행…내달 19일까지 접수

경기도 내 화장품 제조업을 고부가가치 창출 산업으로 발전시키는 동시에 해외 수출확대와 내수시장 진작을 위한 뷰티산업 육성 지원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경기도 내 화장품 제조업을 고부가가치 창출 산업으로 발전시키는 동시에 해외 수출확대와 내수시장 진작을 위한 뷰티산업 육성 지원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특히 이 사업을 통해 연구개발 부문에 대한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도내에 소지한 기업의 매출 향상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다는 목표를 내걸고 있다.

경희대학교 피부생명공학센터·경기도·경희대학교 산학협력단이 전개하는 이 사업은 △ 경기도 내 사업자 등록 또는 공장 등록을 보유한 뷰티상품(화장품·미용기기 포함) 관련 기업 △ 식약처 화장품 제조업·책임판매업 등록 기업 △ 선정 후 즉시 판매할 수 있는 뷰티상품 보유 기업 △ 스타트업·청년창업 기업(우대 적용) 등을 지원 대상으로 한다.

지원분야는 안전성 시험과 맞춤형 효능 시험 등 크게 두 부문.

안전성 시험 지원의 경우 △ 경희대 피부생명공학센터 임상연구소 임상시험 △ 제품의 피부 안전성 시험(60개 제품 선정) △ 1기업 당 최대 4개 제품에 대한 내용으로 진행한다.

맞춤형 효능 시험 지원은 △ 15곳의 기업을 선정해 제품 특성에 맞는 맞춤형 효능 평가 △ 총 10개 항목(피부 수분량·각질·유분·탄력·피부 결·주름·피부색·멜라닌·리프팅·라만 분광 피부투과 항목 중 임상 항목 디자인)에 대한 효능 평가 △ 제품 당 2천만 원 상당의 임상시험 (기업참여금 포함) △ 1기업 당 1개 제품 △ 지원 금액 초과 임상 항목 디자인에 따른 추가비용은 기업 부담 등으로 이뤄진다.

이들 안전성 시험과 맞춤형 효능 시험은 중복 지원이 가능하지만 네일·미용기기·틴트(착색제품)·마스카라·안구제품·데오드란트 등의 제품은 안전성 시험 대상에서 제외한다.

이번 사업은 오는 4월 19일까지 서류접수를 완료하고 25일까지 서류평가를 진행한 후 5월 8일에 최종 선정기업을 발표할 계획이며, 하반기에 2차 모집도 진행할 예정이다. 사업 수행은 협약 체결 후 올해 연말까지 진행하게 된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