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화장품 인증 취득 정부가 지원한다

[bsa_pro_ad_space id=4]

중소벤처기업부 47개국 393종 인증 비용 지원
CFDACPNPBDIHCOSMOS 등 화장품 인증 다수 포함

중소벤처기업부는 올해 해외규격인증 획득지원 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하고 관련 총 예산으로 107억 원을 지원한다. 이번 사업에는 해외 화장품 관련 인증도 다수 포함돼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는 올해 해외규격인증 획득지원 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하고 관련 총 예산으로 107억 원을 지원한다.

해외규격인증 획득지원사업은 수출 대상국에서 요구하는 해외규격 인증을 획득하고자 하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인증비‧시험비‧상담비 등 인증을 획득하는데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1차 3월 290곳 기업, 2차 6월 150곳 기업, 3차 8월 140곳 기업 등 총 580곳 내외의 중소기업을 총 3차에 걸쳐 모집하며 심화 교육에 참여한 250곳 중소기업이 인증을 획득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2018년 사업에서는 1천57곳의 중소기업을 선정해 2천767건의 인증 획득을 지원했다.

올해는 CFDA, CPNP, BDIH, COSMOS, REACH, Dermatest, FDA 등 47여개국 393종의 해외규격인증을 지원한다. 5천만 달러 미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사업은 전년도 매출액 30억 원 초과 기업에게는 50%, 30억 원 이하 기업에게는 70%를 1억 원 한도 안에서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기존 수출 국가 외에 새로운 수출 국가를 개척하는 중소기업을 우선 선정해 수출 국가 수를 확대해 나가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 김문환 해외시장정책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이 수출 국가 수를 확대해 나가고, 독자적으로 해외 인증을 획득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시키는 한편, 수출에 이르지 못한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지방 수출지원센터를 통해 수출 기업화 되도록 밀착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1차 사업의 신청과 접수는 오는 29일까지이며 중소기업 수출지원센터 누리집(www.exportcenter.go.k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