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우쉬, 서민정·안상훈 부부 모델 발탁

[bsa_pro_ad_space id=4]

가족용 두피 모발 관리 프로그램 제안

2년 연속 라우쉬 모델로 뽑힌 서민정‧안상훈 와 딸 안예진 양.

라우쉬가 방송인 서민정‧안상훈 부부를 브랜드 모델로 2년 연속 발탁했다. 딸 안예진 양도 모델로 선정했다.

라우쉬(RAUSCH)는 125년 전통의 스위스 더모 헤어 케어 브랜드다. 제품에 최대 11개월을 숙성한 스위스 허브를 넣어 두피‧모발 고민별 솔루션을 제안한다.

서민정‧안상훈 부부와 안예진 양은 온 가족이 함께 쓰는 건강한 헤어케어 브랜드 라우쉬를 널리 알려나갈 예정이다.

라우쉬는 이달부터 모델과 함께 비듬 각질 정화 3-STEP 제품을 소개한다. 각종 유해환경과 외부 자극으로부터 민감해진 두피와 미세한 두피 각질을 관리하는 프로그램이다.

△ 두피를 정화하고 각질 스케일링을 위한 스케일링 팩 ‘씨위드 스칼프 팩’ △ 비듬 각질 세정용 ‘콜츠푸트 안티-댄드러프 샴푸’ △ 두피 진정 단계를 완성하는 진정 토닉 케어 ‘스위스 허벌 헤어 토닉’ 등으로 구성했다.

회사 관계자는 “두피에 건강한 활력을 불어넣는 라우쉬의 브랜드 이미지와 서민정 가족의 밝고 생기 있는 이미지가 잘 어울려 2년 연속 광고 모델로 뽑았다”고 전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