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30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2℃
  • 구름많음강릉 15.3℃
  • 구름많음서울 16.4℃
  • 구름많음대전 15.9℃
  • 흐림대구 14.2℃
  • 흐림울산 14.7℃
  • 박무광주 14.4℃
  • 흐림부산 15.7℃
  • 흐림고창 12.4℃
  • 흐림제주 15.3℃
  • 구름많음강화 17.7℃
  • 흐림보은 15.9℃
  • 흐림금산 13.8℃
  • 흐림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4.0℃
  • 흐림거제 15.2℃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코이코 “새해 동남아·美·유럽 전시회 개척”

송년의 밤 열고 2019년 참가계획 발표…새 시장에 역점

 

 

해외 화장품·뷰티 관련 전문전시회 한국관 주관사 코이코(대표 김성수)가 새해에는 동남아시아는 물론 미국과 유럽 등 화장품 선진국에서 열리는 글로벌 전시회 개척에 보다 역점을 둘 것이라고 밝혔다.

 

코이코는 지난달 29일 웨스틴 조선호텔(서울 중구 소재)에서 화장품·뷰티기업 대표와 실무자 등 180여 명을 초청, ‘2018 코이코가족 송년의 밤’을 열고 새해 사업계획을 발표하는 동시에 올 한 해 동안의 감사함을 전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올해 코이코가 진행한 전시회에 참가한 10곳의 기업(미네랄하우스·에이바자르·샤프엠·제노스·엠에이피컴퍼니·이노팜·셀라렙·태양코스·씨엘메디시스·클레시스)에 대해 시상하고 내년에 진행할 해외 전시회에 대한 브리핑과 역점 사항에 대해 설명했다. 특히 새해에 새롭게 추가할 유럽과 동남아 지역 전시회에 대한 중요성과 참가계획에 대해 강조했다.

 

김성수 대표는 “코이코는 새해에 동남아시장과 미국·유럽 등 각 지역별로 더욱 다양한 해외 화장품·뷰티 전시회를 한발 앞서 개척, 한국 기업의 해외 진출을 도울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히고 “올해의 경우 정부·주요기관·단체의 투자와 지원을 통해 약 1천400여 곳의 기업들이 코이코를 통해 해외시장을 개척했으며 이는 한국 화장품의 위상 강화에 큰 기여를 한 것이라고 평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상징민 상하이 바이원전시유한공사(상하이미용전시회(CBE) 주관사) 회장이 직접 참석, 올해 상하이미용전시회 참가업체에 대한 감사의 뜻을 표하는 동시에 △ 중국 화장품 산업에 있어 한국 기업들의 중요성 △ 새해부터 달라지는 위생허가 절차 △ 2019년 상하이미용박람회의 주목할 만한 프로그램(N6 혁신원료 기술관·플랫폼 강화) 등에 대한 설명과 예년보다 더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코이코는 새해들어 화장품·뷰티 관련 전시회를 기본으로 삼고 △ 원료·포장 △ 의료기기 △ 건강용품 △ 유기농·식품 △ 에스테틱 비즈니스 미팅 등에 이르기까지 모두 49회의 전시회 참가를 기획하고 있다.

 

그 동안 단독 진행해 온 중국·동남아시아 지역의 전시회를 위시해 유럽·북미·중남미 등 새 시장 전시회에 역점을 둠으로써 한국 화장품 기업들의 진출에 한 발 앞선 움직임을 진행해 나가겠다는 점에 방점을 찍었다.

 

한편 2019년 상하이미용전시회 참가 시 부스·장치·여행·운송 관련 상품 등을 무료로 제공하는 경품에는 팜스B&B(대표 정용모)가 당첨돼 기쁨을 누렸으며 주요 화장품사의 제품들을 경품으로 증정했다.

 

 

부대행사로 경기 팝스 앙상블·테너 이상철·소프라노 장아람·가수 최서희 씨 등이 꾸민 무대가 마련돼 참석자들의 흥과 송년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