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7 (토)

  • 구름많음동두천 15.5℃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6.8℃
  • 구름많음대구 16.7℃
  • 구름많음울산 13.0℃
  • 흐림광주 15.4℃
  • 구름많음부산 13.3℃
  • 흐림고창 13.1℃
  • 구름많음제주 15.5℃
  • 구름많음강화 13.2℃
  • 구름조금보은 16.3℃
  • 흐림금산 16.0℃
  • 흐림강진군 13.3℃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많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맞춤형화장품 아니다, 맞춤화장품이다!”

박동순 아람휴비스 대표 ‘맞춤화장품의 미래’ 특강

2012년 세계 최초 모바일 피부‧모발 진단 시스템 개발

‘맞춤화장품 코칭전문가’ 교육‧자격 사업 추진

“맞춤형화장품이 아니다, 맞춤화장품이다. 국내에 과연 맞춤화장품이 있는가.”

파격이자, 자신감이다.

‘맞춤화장품의 미래’를 강연한 아람휴비스 박동순 대표는 지난 8일 한국미용학회 제 50회 동계학술대회 특강에서 맞춤화장품 시장에 대한 의문과 확신을 동시에 내비쳤다.

맞춤화장품 시장 선구자로서 그가 밟아온 계보는 남달랐다.

“지난 2012년 세계 최초로 모바일 피부‧모발 진단 시스템을 개발했습니다. 최근 로레알 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32개 브랜드와 기기 사용 약정을 맺었어요. P&G도 아람휴비스를 선택했죠. 왜 로레알과 P&G는 아람휴비스 진단기를 사용할까요? 흔히 2위 업체는 1위가 쓰는 제품을 일부러 기피하는데 말이죠.”

이 회사는 지난 2006년 ‘고객별 맞춤 화장품 제공방법·제공 시스템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특허를 획득했다. 2010년 러시아, 2013년 미국 등록도 마쳤다. 과정이 험난했지만 작지만 강한 회사가 살아남기 위해서 과감히 시간과 비용을 투자했다. 그러자 세계가 알아봤다. 로레알‧P&G‧뉴스킨에 이어 다국적 브랜드 관계자가 회사를 방문한다.

독보적 원천기술을 지닌 작지만 강한 회사. 세계 유수의 화장품그룹이 줄지어 찾는 아람휴비스. 이 회사 앞에 희소식이 찾아들었다. 맞춤화장품 시대가 열린 것이다.

“화장품법 개정안 시행에 따르면 2019년부터 화장품 영업의 종류가 △ 화장품 제조업 △ 화장품 책임판매업 △ 맞춤형화장품 판매업 등으로 나뉩니다. 맞춤형화장품 판매업은 ‘제조 및 수입된 화장품의 내용물에 다른 화장품의 내용물이나 식약처장이 정하는 원료를 추가하여 혼합한 화장품을 유통 판매하는 경우’며 2020년부터 시행될 예정이죠.”

아람휴비스 맞춤화장품은 4단계를 거친다. 고객 상담을 통해 데이터를 서비스플랫폼에 업로드하고 빅 데이터 기반 알고리즘이 처방을 맡는다. 원료를 수상팩‧유상팩‧효능팩 등으로 소분해 고객별 맞춤 화장품 제조한다. 고객 사용 후 피드백을 받는다.

“화장품 1톤 생산기기에서 한번에 1~2만개 나오는 제품이 내 피부에 맞다고 확신할 수 있습니까? 아람휴비스는 진단과 문진, 서비스 플랫폼에 의한 처방으로 개별 고객을 위한 단 하나의 제품만 제조합니다. 일반 화장품처럼 미리 만들어놓지 않고 팔지 않는다는 말입니다.”

강고한 확신은 정제수 25% 이하, 추출물은 30%, 효능 원료 비율 30% 원칙으로 나아간다. 차별화의 열쇠다. 원가 비율이 높지만 이윤보다 혁신을 추구했기에 가능했다. 대기업에선 못할 일이다.

여성의 경제활동 참가율이 늘고 여성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맞춤화장품에 대한 니즈가 커지고 있다.

급격한 변혁기에 접어든 뷰티 시장은 △ 기능성 화장품 △ 코스메슈티컬 화장품 △ 유기농 화장품으로 진화하는 단계다.

이와 맞물려 화장품은 BT‧IT 등 최첨단 기술과 융합하며 빅데이터에 기반한 4차산업혁명을 이끄는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부상했다.

아람휴비스는 미리 준비한 카드를 꺼내들었다.

박 대표는 ‘내 피부에 맞는 화장품이 가장 좋은 화장품’이라는 판단 아래 맞춤화장품 시장이 미래 뷰티산업을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 2002년 피부‧모발 진단기 전문회사로 시작한 아람휴비스는 과학적인 진단‧문진 빅데이터를 축적한 상태다.

박동순 대표는 명함 앞 면에 ‘당신 피부에 꼭 맞는 맞춤화장품을 만드는 일에 목숨건 자’, 뒷면에 ‘업의 정의-세계인의 피부와 모발을 건강하고 아름답게 하는 일’이라고 새겼다.

“미래시장을 이끌 트렌드는 ‘파괴적 혁신’입니다. 차별화 전략을 통한 롱런을 위해서는 맞춤화장품이 필수에요. 지난 2006년부터 맞춤화장품에 대한 열망을 가슴에 품으면서부터 한국미용학회 및 16개 대학과 대한민국 피부지도 프로젝트를 만들었어요. 4차산업시대 K뷰티‧K헬스케어산업 고도화 선도기업으로서 산업통상자원부가 시행하는 산업융합원천기술개발사업도 진행했죠.”

‘진단‧문진‧서비스플랫폼에 의한 처방으로 단 하나의 맞춤화장품 제조’. 박 대표의 현재이자 미래 나아갈 길이다.

“아람휴비스는 맞춤형이 아닌 진정한 맞춤화장품을 추구합니다. 피부‧모발 화장품의 이론‧기술을 활용해 맞춤화장품 직무를 수행할 ‘맞춤화장품 코칭전문가’ 교육과 자격 사업을 시작할 계획입니다.”

2002년부터 맞춤화장품 시대를 예견하고 준비해온 아람휴비스 박동순 대표의 2019년 포부다. 박 대표는 국가 주도형 맞춤화장품 시행을 앞두고 뷰티산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오늘도 정진 중이다.

아람휴비스는 2002년 11월 설립한 뒤 혁신적인 기술을 선보이며 △ 기술혁신형중소기업(Inno-Biz‧중소벤처기업부) △ 보건신기술인증 NET(보건복지부) △ 이달의 으뜸중기제품(중소벤처기업부) △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산업통상자원부) △ 2018 코리아혁신대상(코리아혁신대상조직위원회) △ 글로벌강소기업(중소벤처기업부) 등에 선정된 바 있다.

박동순 대표는 지난 2006년 지식경제부장관이 수여하는 우수산업디자인상품선정 은상을 받았다. 이어 △ 대한민국 발명특허대전 동상(2008년) △ 모범중소기업인(제조) 부문 국무총리상(2012년) △ 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장 수여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 입상(2013년) △ 2018코리아혁신대상‧의료기기산업부문대상(2018년) 등 다양한 수상 실적을 보유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