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8 (일)

  • 흐림동두천 9.1℃
  • 흐림강릉 13.7℃
  • 흐림서울 11.5℃
  • 흐림대전 11.5℃
  • 흐림대구 10.5℃
  • 흐림울산 9.0℃
  • 흐림광주 10.5℃
  • 흐림부산 10.9℃
  • 흐림고창 10.2℃
  • 구름많음제주 13.0℃
  • 맑음강화 11.8℃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6.6℃
  • 흐림경주시 8.1℃
  • 흐림거제 9.1℃
기상청 제공

마케팅 기반 도내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지원

경기비즈니스센터 2018년 3918만 달러 직접계약 실적

경기비즈니스센터(GBC)가 도내 중소기업들의 판로개척 도우미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는 지난 2018년 한 해 동안 경기비즈니스센터의 마케팅사업을 통해 역대 최대 성과인 총 3천918만4천 달러 규모(한화 약 440억 원)의 직접 계약 실적을 달성했다.

GBC 마케팅사업은 경험과 네크워크가 부족한 도내 중소기업에게 △ 시장성평가 △ 바이어 발굴 △ 전시회 통역 △ 바이어 방문 출장지원 △ 계약서 작성‧번역 등 수출에 필요한 전 단계를 밀착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지난해 총 10개국 13개소의 GBC를 활용, 도내 260개 업체를 대상으로 해외마케팅 대행사업을 지원했으며 1만2천153건의 바이어 상담과 3천918만4천 달러 규모의 직접 계약을 이끌어냈다.

이는 지난 2017년 실적 3천309만 달러 보다 18.4% 증가한 성과로, 2015년 2천3백만 달러, 2016년 2천576만 달러에 이어 4년 연속 상승세를 나타냈다.

도는 지난해 GBC를 활용해 △ 해외 유망시장에서 도 단독 전시회를 개최하는 경기우수상품 해외전시회(해외 G-Fair) 2억6천827만4천 달러 △ 도내기업이 GBC가 발굴한 바이어와 현지에서 수출상담을 진행하는 통상촉진단 파견 1억1천107만6천 달러 △ 국내에서 개최하는 수출상담회에 GBC에서 발굴한 바이어를 초청하는 수출상담회 3억1천433만3천 달러 등의 수출계약 추진성과를 거뒀다.

도 관계자는 “향후 아세안 등 유망지역 중심으로 GBC 신규설치를 검토하고 주력품목 특화, 현지 수출 네트워크 강화 등 국내외 수출여건과 현지 시장동향을 반영한 GBC 운영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비즈니스센터는 해외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현지 시장정보 제공, 바이어 발굴부터 계약체결까지 원스톱 밀착지원을 수행하는 도 수출지원 종합 플랫폼이다.

현재 중국 4곳(상하이, 선양, 광저우, 충칭), 아세안 3곳(호치민, 쿠알라룸푸르, 싱가포르), 구·미주 3곳(LA, 프랑크푸르트, 모스크바), 서남아·중동·아프리카 3곳(뭄바이, 테헤란, 나이로비) 등 10개국 13곳의 GBC를 운영 중이다.

올해 참가기업은 2~3월부터 모집할 예정이며 경기중소기업지원정보 종합 포털인 이지비즈(www.egbiz.or.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