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 맑음동두천 16.1℃
  • 맑음강릉 21.3℃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9.2℃
  • 맑음대구 21.0℃
  • 맑음울산 16.6℃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6.0℃
  • 맑음고창 14.6℃
  • 맑음제주 16.9℃
  • 맑음강화 12.5℃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7.4℃
  • 맑음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7.3℃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마케팅

이제는 中 내륙시장 뚫는다!

산업연구원, 개척단 이끌고 131억 상담 성과

(재)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원장 조남권·  www.kcii.re.kr · 이하 연구원)이 국내 중소화장품 기업 15곳이 참여한 화장품 시장 개척단을 이끌고 중국 내륙시장 공략을 위한 지원활동을 전개, 이번 개척단에서만 131억 원에 이르는 수출 상담 성과를 거뒀다.

연구원은 지난 달 21일부터 나흘 간 시장개척단을 구성해 중국 창사시에서 수출상담회를 개최, 현장 계약체결 23억 원 등을 포함한 결실을 맺었다고 밝혔다.

 

50여 곳에 이르는 중국 현지 유통사와 연결한 이번 상담회에서 △ 셀비오코스메틱(10억 원) △ 테르시아(6억1천만 원) △ 비엘트레이드(1억4천만 원) △ 엠케이유니버셜(1억2천만 원) 등을 비롯해 나머지 기업 약 4억 원 등의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시장개척단이 방문한 창사시는 후난성 성도로 한국은 물론 해외 문화에 대한 수용도가 높으며 소비력 또한 높은 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최경수 셀비오코스메틱 대표는“한국 화장품에 관심이 많은 창사시와 후난성 바이어들을 직접 만나 제품을 소개하고 반응을 살펴볼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상담회에서 만난 바이어들이 매우 적극적이고 반응도 좋아 빠른 시일 안에 더 큰 실적을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시장개척단은 상담회와 함께 중국 전자상거래기업 후난방교전상(湖南方桥电商)을 방문, 한국 중소 화장품 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에 관한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도 가졌다.

 

천위 총경리는 “중국 내 B2C 온라인 시장에서 가장 주목하는 품목이 화장품이고 경쟁력 있는 브랜드와 협업하기 위해 5, 6월 중 한국을 방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본사는 창사에 있지만 자사와 협력사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중국 전역의 주문을 소화하고 있다”며 한국 기업들의 온라인 플랫폼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요청했다.

연구원 측은 “이 상담회를 계기로 한국 화장품의 중국 내륙시장과 수입상들의 수요를 확인하고 진출 확대 기회를 마련한 데 의미가 크다”고 설명하고 “지난해가 연안지역 중심의 상담회를 가졌다면 올해는 내륙을 중심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미래 성장 잠재력이 높은 미개척 시장 진출을 위한 지원을 적극 펼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