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 달굴 ‘글로우’ 메이크업 트렌드

[bsa_pro_ad_space id=4]

우아하고 자연스러운 광채 더한 골드 펄 인기

2018 S/S 메이크업 트렌드는 바로 ‘글로우(Glow)’의 진화다. 유리알 같은 광택을 강조했던 지난 시즌과 달리 올해는 골드 펄이 은은하게 반짝이는 것과 같이 한층 자연스럽고 우아한 ‘글로우 룩’이 주목받고 있다.

이에 선명한 컬러에 고급스러운 골드빛을 덧발라주는 립 메이크업이 가능한 탑코트 제품이 출시되는가 하면 피부에 은은한 광채를 더해주는 파운데이션 크림과 반짝이는 눈매를 연출하는 글리터 등이 여심을 사로잡고 있다.

랑콤 압솔뤼 루즈

올 봄, 립 메이크업의 특징은 반짝이지만 선명한 입술 색을 표현하는 것이다.

글로벌 뷰티 브랜드 랑콤은 베스트셀러 압솔뤼 루즈 라인에 새로운 로즈 컬러와 골드 메탈릭 탑코트를 최근 출시했다. 압솔뤼루즈 #373 수지 코랄을 바른 후 위에 골드 메탈릭 탑코트를 덧발라 압솔뤼 루즈만 발랐을 때와는 또 다른 유니크한 골드빛 글로우 립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다.

랑콤 압솔뤼 루즈의 메인 컬러인 #373 수지코랄, #360 수지로즈는 랑콤의 새 모델, 수지의 이름을 딴 제품으로 봄날 화사하게 피어난 장미꽃처럼 아름다운 립 메이크업을 완성시켜준다. 글로우 립 연출의 포인트가 되는 골드 메탈릭 탑코트는 로즈 컬러 위에 덧바르면 골드 펄이 부드럽게 코팅되어 각도에 따라 은은하게 빛난다.

조르지오아르마니 뉴 크레마누다 파운데이션 크림

이번 시즌 글로우 룩은 피부 표현도 자연스럽고 은은하게 빛나는 것이 포인트다.

조르지오 아르마니의 뉴 크레마 누다 파운데이션 크림은 고귀한 부활초 레비센탈리스의 파워와 신개념 투명 피그먼트의 완벽한 조화로 탄생한 하이 럭셔리 투명 파운데이션 크림이다. 바르는 즉시 피부가 화사해지고 은은한 광택이 돌아 우아한 피부 메이크업을 완성해준다.

글로우 룩에 조금 더 특별한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글리터를 활용하는 방법도 효과적이다.

어반디케이 헤비메탈 글리터 아이라이너

어반디케이 헤비메탈 글리터 아이라이너는 은은하게 반짝이는 눈물 효과를 준다고 해서 SNS에서 눈물라이너로 불린다. 특히 피치 베이스의 캣콜과 화사한 핑크 베이스의 그라인드 컬러를 활용하면 싱그러운 봄 날씨에 어울리는 사랑스러운 로맨틱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