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에서 만나는 제주 자연, 이니스프리!

[bsa_pro_ad_space id=4]

멜버른에 첫 매장 그랜드 오프닝…오세아니아 시장 공략 박차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가 호주 멜버른에 1호점을 오픈하고 오세아니아시장 공략을 본격화하고 나섰다.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 지난 8일(현지시각) 호주 멜버른에 1호 매장을 오픈했다.

호주는 K-뷰티에 대한 관심이 급성장하고 있으며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이다. 이니스프리는 멜버른 1호점을 중심으로 본격적인 오세아니아 시장 공략에 나선다. 특히 자연주의 콘셉트와 합리적인 가격대를 장점으로 호주 내 영 밀레니얼 고객을 공략할 예정이다.

이니스프리 호주 멜버른 1호점 오픈과 함께 현지인들이 대거 방문해 높은 인기를 증명했다.

이번에 오픈한 1호점은 148m2(45평) 규모로 호주 대형 쇼핑센터 멜버른 센트럴에 입점했다. 멜버른 센트럴은 멜버른 중심 상권에 위치해 지역 주민과 여행객들이 즐겨 찾는 쇼핑 명소.

매장 내부는 수직 정원을 설치해 이니스프리가 추구하는 자연주의 헤리티지를 담았다. 베스트 셀러 그린티 씨드 세럼을 비롯해 모두 600여 종 이상 제품들을 갖췄다. 커스터마이징 콘셉트의 마이파운데이션, 마이팔레트 등 메이크업 제품들도 마련해 트렌디한 K-뷰티 메이크업을 선보인다.

오픈 당일에는 방문 고객을 위한 특별 선물과 에코백 증정 이벤트를 진행했다. 매장을 찾은 많은 고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뤄 이니스프리에 대한 호주 지역의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

이니스프리는 이번에 진출한 호주 외에 중국·홍콩·대만·태국·말레이시아·싱가포르·인도네시아·베트남·인도·미국·일본 등 12곳의 글로벌 지역에 진출해 584곳에 이르는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