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히드로퀴논‧살균 보존제 점검 결과 발표

[bsa_pro_ad_space id=4]

2품목 히드로퀴논 함량 초과살균 보존제는 안전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알부틴 함유 피부미백 기능성화장품 가운데 히드로퀴논, 살균․보존제 검사와 화장품 표시기재 사항을 점검하고 온라인 유통제품 2품목에서 히드로퀴논 함량 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인천시(시장 박남춘) 보건환경연구원은 알부틴 함유 피부미백 기능성화장품 가운데 히드로퀴논, 살균․보존제 검사와 화장품 표시기재 사항을 지난 8월까지 점검해 기준위반 사항을 관할기관에 통보했다.

이번 조사에서 알부틴 함유 피부미백 기능성화장품 가운데 오프라인 판매 20품목, 온라인 판매 20품목을 무작위 수거해 검사한 결과, 온라인 유통제품 2품목에서 히드로퀴논 함량 기준(1ppm)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피부미백 기능성 성분 중 알부틴은 멜라닌 색소의 활성화를 억제해 미백효과를 부여하지만 △ 빛 △ 고온 △ 효소 △ 미생물에 의해 포도당과 히드로퀴논으로 분해될 수 있다.

히드로퀴논 성분은 미백효과가 뛰어난데 반해 피부 알레르기, 피부자극과 백반증을 유발하기 때문에 화장품에는 사용을 금지하고 있고 의사의 처방을 받아 한시적으로 국소부위에 사용하는 의약품으로 분류된다.

한편 미생물 번식을 막기 위해 화장품에 사용하는 살균․보존제에 대한 소비자 불안감이 커짐에 따라 살균․보존제 21종을 검사한 결과 모두 사용한도 이내로 검출돼 안전한 수준이었으며 페녹시에탄올 성분이 가장 많이 사용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화장품의 표시기재사항을 위반한 제품 1건을 적발해 행정처분 했다.

이성모 인천보건환경연구원장은 “화장품에 표시된 사용기한과 사용상 주의사항을 꼭 살펴보고 그에 따라 안전하게 제품을 사용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