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6 (금)

  • 흐림동두천 20.8℃
  • 흐림강릉 23.4℃
  • 흐림서울 22.9℃
  • 흐림대전 23.6℃
  • 박무대구 24.1℃
  • 구름많음울산 26.1℃
  • 흐림광주 24.2℃
  • 흐림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4.2℃
  • 흐림제주 27.6℃
  • 흐림강화 22.7℃
  • 구름많음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2.9℃
  • 흐림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3.4℃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법·제도·정책

화장품 위해평가 세계 동향 살핀다!

안전평가원, 23일 국제 심포지엄 열고 규제동향·평가기술 등 논의

화장품 위해평가에 대한 전 세계 동향을 파악하고 정보를 교류하기 위한 국제 심포지엄이 열린다.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원장 이동희· www.nifds.go.kr )은 오는 23일(월) 오전 9시 30분부터 서울팔래스강남호텔(서울 서초구 소재) 그랜드볼룸에서 유럽·미국·호주·인도 등 국내외 화장품 위해평가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 화장품 위해평가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 앞서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호주 정부의 NICNAS(National Industrial Chemicals Notification and Assessment Scheme·화학 물질의 위험을 평가하고 안전한 사용을 촉진하기 위한 정보를 제공하는 기관)와 MOU를 체결하고 양 국의 화장품 위해평가 정보교류를 위한 관계를 정립할 예정이다.

 

크게 세 개의 세션에 8개의 세부 주제로 구성했다.

해외 화장품 안전성 규제동향을 주제로 한 세션 I(좌장 이병무 교수)에서는 △ 호주의 규제개혁: NICNAS에서 AICIS로의 전환(브라이언 리차즈 박사) △ 유럽 제품정보파일(PIF)에 대한 이해 I(베르너 슈어 박사) △ 유럽 제품정보파일(PIF)에 대한 이해 II(Geeta Bajaj)에 대한 내용을 발표한다.

 

국내외 화장품 위해평가와 위해소통 동향 I의 세션 II(좌장 손경훈 과장)는 △ 화장품 위해평가기술 동향과 전망(워러스 헤이즈 박사) △ 화장품 성분의 독성 평가(이주영 교수) △ 자외선 차단제의 위해성 평가(김규봉 교수)에 대한 강연이 이어진다.

 

국내외 화장품 위해평가와 위해소통 동향 II의 세션 III(좌장 김주덕 교수)에서는 △ 화장품 내 나노물질의 확인과 분석법(조완섭 교수) △ 국내외 NGO의 화장품 리스크커뮤니케이션 사례와 시사점(김재은 박사)에 대한 주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