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심 회장 “집단지성 힘 모아 K-미용 혁신”

2023.07.11 17:00:24

‘제25대 대한미용사회중앙회 회장‧임원 취임식’

 

“미용인들의 집단지성의 힘을 모으겠다. 같이 뛰고 빨리 뛰자. 미래로 가자.”

 

25대 대한미용사회중앙회장이 공식 취임했다. 미용인들과 손잡고 변화와 혁신을 이루겠다는 포부다.

 

대한미용사회중앙회가 오늘(11일) 오후 4시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제25대 이선심 중앙회장  및 임원 취임식’을 열었다.

 

이선심 25대 대한미용사회중앙회장은 “변화와 혁신을 이끌 새 집행부가 출범했다. 혼탁한 네거티브 속에서도 흔들림 없이 지지해준 대의원들 덕에 이 자리에 섰다. 선거에서 375표(55.23%)를 얻었다. 세 후보의 표를 합친 것보다 72표 많은 수로 압도적인 승리를 거뒀다”고 말했다.

 

이어 “미용사회 부채를 전액 상환하고, 미용교육연수원과 아시아미용협회를 세우겠다. 미용업법을 제정해 산업 종사자의 권익을 높이겠다. 미용업계에 산적한 현안을 해결하면서, 당연한 것들을 이뤄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선거 기간 흩어진 미용인들의 생각을 모으고, 나뉜 마음을 합치겠다고 밝혔다. 미용인들의 노력 곁에, 필요 곁에, 희망 곁에 서겠다는 각오다. ‘달랐다 이선심, 다르다 이선심’을 지키며 새로운 미래를 만든다는 다짐이다.

 

나아가 이 회장은 미용사회를 강하고 튼튼한 조직으로 재건한다. 회원수 10만 명을 달성해 세를 확장하는 동시에 변화와 혁신을 가속화한다.

 

이선심 회장은 24대 임기 동안 다양한 성과를 냈다. 정관을 개정해 단체 역사상 최초로 4년 중임제를 도입했다. 임원 임기를 최대 8년으로 한정해 건강한 세대교체 틀을 마련했다.

 

아울러 독소 조항을 포함한 미용사법과 공중위생관리법 개정을 막았다. 코로나19 기간 미용실 정부지원금을 이끌어냈다. 미용사회 부채를 60% 이상 갚았다.

 

 

이번 취임식에는 이선심 회장과 미용인 약 350명이 참석했다. △ 오세희 소상공인연합회장 △ 조수경 전국공중위생단체연합회장 △ 허명 한국여성단체연합회장 △ 곽의택 한국소상공인교육진흥원 이사장 △ 강경남 고문 △ 박주하 대전시의회 교육위원장 등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행사에서는 25대 임원진을 선임했다. 부회장은 유금자 황영해 김현자 이옥규 김선녀 신관순 장선숙 최인자 등 8명이다.

 

정연심 기자 good@cosmorning.com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PC버전으로 보기

(주)케이비엠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방울내로 11길 23, 제202호(망원동, 두영빌딩) TEL : 02-338-8470 | FAX : 02-338-8471 | E-mail : kbm@cosmorning.com 발행일 : 2016.8.15 | 발행 · 편집인 : 김래수 | 등록번호 : 서울 다 50330 | 등록일자: 2016년 6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52337 |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19년5월15일 사업자등록번호: 315-81-36409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강우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