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마코스메틱’ 인기에 한국콜마 ‘빙그레~’

[bsa_pro_ad_space id=4]

전문 브랜드 ‘더마토리’ 등 개발 제품마다 히트상품 대열 합류

화장품과 의약품 융합기술 개발에 사력을 집중해 온 한국콜마가 더마코스메틱 콘셉트의 인기상승과 함께 관련 제품에 대한 제조·주문 의뢰가 폭발적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사진은 최근 한국콜마와 더마토리가 공동 개발한 제품.
화장품과 의약품 융합기술 개발에 사력을 집중해 온 한국콜마가 더마코스메틱 콘셉트의 인기상승과 함께 관련 제품에 대한 제조·주문 의뢰가 폭발적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사진은 최근 한국콜마와 더마토리가 공동 개발한 제품.

‘더마코스메틱’ 콘셉트의 제품들의 인기가 급속도로 치솟고 있는 가운데 최근 선보인 더마코스메틱 전문 브랜드 ‘더마토리’(http://www.dermatory.com) 역시 한국콜마(대표 윤상현·http://www.kolmar.co.kr)의 융합기술을 바탕으로 탄생한 브랜드여서 그 화제성이 두드러진다.

더마코스메틱은 ‘피부과학’(Dermatology)과 화장품을 합성한 용어로 화장품의 기능을 한 단계 뛰어넘으면서 피부 전체를 치유하는 콘셉트를 내세운다. 특히 최근 들어 화장품 성분에 대한 관심과 그 안전성을 꼼꼼히 따져보는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이 부문 시장이 날로 커지고 있는 추세다.

창업 이후 꾸준하게 화장품과 의약품 융합기술 개발에 사력을 집중해 온 한국콜마 역시 이 같은 트렌드에 의한 더마코스메틱 제조·주문 의뢰가 폭발적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회사 관계자는 “2017년 상반기 더마코스메틱 관련 의뢰 건수가 전년 동기 대비 10배 이상 증가했다”고 밝히고 “닥터자르트 세라마이딘크림, 이아소 시카라인 등이 한국콜마가 제조·개발한 대표적인 더마코스메틱 콘셉트의 제품들”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출시한 민감성 피부 전문 브랜드 더마토리의 ‘알란토인 진정보습라인’ 전 제품이 바로 한국콜마와 더마토리 측이 협력해 개발했으며 모든 품목을 성분 안전지수 최고 등급 ‘EWG 그린’ 성분으로 구성했다.

한국콜마 홍인기 수석연구원은 “알란토인은 흉터 연고의 주성분으로 수분 손실을 방지하는 기능을 한다”며 “이를 화장품에 적용해 보습 효과를 극대화하는데 초점을 두고 개발했다”고 말했다.

유럽 지역에서 오랫동안 천연 약으로 사용해 온 캐모마일 정유 ‘아줄렌’을 핵심 성분으로 삼은 ‘아줄렌 시카라인’ 제품 대부분도 양 사가 공동으로 개발한 작품이다.

한국콜마 한상근 상무는 “한국콜마의 기술력과 제약 부문과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안전한 피부개선 성분을 개발하고 해당 성분의 피부 흡수율을 높이는 데 성공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