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30 (화)

  • 구름많음동두천 15.7℃
  • 구름조금강릉 14.1℃
  • 구름많음서울 15.9℃
  • 맑음대전 18.9℃
  • 구름조금대구 16.4℃
  • 구름조금울산 13.8℃
  • 맑음광주 16.3℃
  • 구름많음부산 14.7℃
  • 맑음고창 12.3℃
  • 구름많음제주 15.7℃
  • 구름많음강화 13.8℃
  • 맑음보은 16.6℃
  • 맑음금산 16.7℃
  • 구름조금강진군 15.3℃
  • 구름조금경주시 13.9℃
  • 구름조금거제 14.3℃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코스맥스-이너보틀, 친환경 용기 개발 협력

‘플라스틱 다이어트 캠페인’ 통해 환경경영 실천 다짐

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 전문기업 코스맥스(회장 이경수)가 최근 환경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에 앞장선다.

 

코스맥스는 친환경 용기 제작업체 이너보틀(대표 오세일)과 손잡고 ‘플라스틱 다이어트 캠페인’을 전개, 재활용이 쉬운 화장품 패키지 개발에 나설 것이라고 지난 22일 밝혔다.

 

대부분의 화장품 용기는 내용물이 남아있는 채로 버려져 재활용이 어려운 것이 현실. 업계에서는 친환경 패키지 개발에 대한 요구가 매우 높은 상황이며 글로벌 화장품 기업들 역시 재활용이 가능한 포장재 개발에 나서고 있다.

 

이너보틀은 펌프 용기 내부에 풍선 모양의 실리콘 파우치를 넣어 그 안에 화장품을 담는 패키징 기술을 개발한 친환경 용기 솔루션 기업이다. 지난해 정부통합 스타트업 경진대회에서 5,77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대통령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코스맥스가 이너보틀과 함께 선보이는 패키지는 용기 내부에 화장품이 닿지 않아 재활용이 쉽다. 기존 펌프 용기와는 달리 탄성이 높은 실리콘 파우치가 내용물을 모두 사용하게 해준다.

 

새로운 친환경 용기는 경제성도 확보했다. 내용물을 남김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고안한 에어리스 용기보다 10~20% 정도 저렴하다. 기존 충진 설비를 이용한 자동화 공정을 개발함으로써 주목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용물이 공기에 노출되지 않도록 설계함으로써 화장품이 산화되거나 변성되는 것을 방지한다. 환경 호르몬이 발생하지 않아 인체에는 안전하며 용기를 따로 세척을 할 필요가 없어 재활용이 쉽다.

 

개발된 제품은 종이처럼 분해가 쉬운 소재로도 제작이 가능하다. 원통형과 사각형, 타원형 등 다양한 디자인을 구현할 수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설명.

 

김재천 코스맥스 부회장은 “화장품 업계는 플라스틱 대체제에 대한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지금까지 진행해 왔던 화장품 용기 재활용과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등 환경경영에 대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오세일 이너보틀 대표는 “글로벌 기업 코스맥스와의 협력을 통해 이너보틀이 보유한 기술력을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에 널리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장조사 전문기관 트랜스 페어런시 마켓리서치(TMR)는 2016년 기준 전 세계 화장품 용기 중 플라스틱 소재는 56.3%를 차지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