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코스알엑스 지분 93.2% 확보

2023.10.31 10:24:31

28만8천주 7551억 원에 인수…“글로벌 고객 향한 매력 브랜드로 키울 것”

 

(주)아모레퍼시픽이 (주)코스알엑스(COSRX)의 지분을 93.2%까지 확보하면서 새로운 성장동력으로서의 역할을 주문하고 나섰다. 아모레퍼시픽의 이번 지분 인수로 (주)코스알엑스는 아모레퍼시픽 자회사 편입을 마무리했다.

 

(주)아모레퍼시픽(대표이사 김승환)은 오늘(31일) 공시를 통해 (주)코스알엑스(대표이사 전상훈) 최대주주와 특수관계인이 보유하고 있던 잔여 지분 28만8천주를 7천551억 원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주)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021년 9월 (주)코스알엑스의 지분 38.4%를 인수했다. 당시 (주)코스알엘스의 잔여 지분을 매수할 수 있는 매수청구권(콜옵션)을 부여받았고 이번에 해당 콜옵션을 행사하기로 결정한 것. 이로써 (주)아모레퍼시픽은 (주)코스알엑스의 지분 93.2%를 보유하게 됐다.

 

코스알엑스는 어떤 회사?

지난 2013년 설립한 (주)코스알엑스는 민감 피부를 위한 저자극 스킨케어 브랜드를 표방한다. △ 스네일 라인 △ THE RX 라인을 중심으로 최근 급성장을 거듭하며 글로벌 스킨케어 신흥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최근 3년 동안 연평균 60% 이상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하면서 지난해 2천44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올 상반기에만 1천902억 원의 매출과 717억 원의 영업이익(영업이익률 37.7%)을 거두며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북미·동남아·유럽·일본 등 140여 국가에 진출, 해외 매출이 전체의 9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2018년부터 진출한 아마존에서 ‘어드벤스드 스네일 96 뮤신 파워 에센스’와 같은 주요 제품이 뷰티&퍼스널 케어 부문 톱 베스트셀러를 차지하는 등 북미 시장에서 특히 두각을 나타냈으며 이러한 상승세는 여전히 ‘현재 진행형’이다.

 

이에 더해 지난해부터 진행한 틱톡 챌린지로 브랜드 해시태그 누적 조회수가 21억 회를 넘어서는 등 디지털 소통 역량이 탁월한 브랜드로도 평가받고 있다.

 

 

지난 2021년 지분 투자 이후 (주)아모레퍼시픽과 (주)코스알엑스 양 측은 차세대 핵심 라인 The RX의 △ 더 비타민씨 23 세럼 △ 더 레티놀 0.1 크림 등을 공동 개발해 선보이며 해외시장에서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아모레퍼시픽의 구상

(주)아모레퍼시픽은 이처럼 강력한 글로벌 경쟁력을 가진 코스알엑스와의 다각적인 협업을 통해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번 인수와 관련해 김승환 대표는 “디지털 채널에 대한 탁월한 이해를 바탕으로 차별화 제품·마케팅력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주)코스알엑스의 고유한 역량을 극대화하고 동시에 이를 (주)아모레퍼시픽이 가진 비전과 사업관리 노-하우와 결합해 글로벌 고객이 사랑하는 매력 넘치는 브랜드로 육성할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허강우 기자 kwhuh@cosmorning.com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PC버전으로 보기

(주)케이비엠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방울내로 11길 23, 제202호(망원동, 두영빌딩) TEL : 02-338-8470 | FAX : 02-338-8471 | E-mail : kbm@cosmorning.com 발행일 : 2016.8.15 | 발행 · 편집인 : 김래수 | 등록번호 : 서울 다 50330 | 등록일자: 2016년 6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52337 |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19년5월15일 사업자등록번호: 315-81-36409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강우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