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마홀딩스, 타운홀 미팅 열고 자부심 ‘뿜뿜’

2024.05.13 18:50:37

윤상현 부회장 “세종공장은 콜마의 심장” 강조…‘파격’ 출산장려책도 발표

 

“세종공장은 콜마의 심장입니다.”

 

윤상현 콜마홀딩스 대표이사·부회장이 한국콜마 세종공장 잔디밭에 마련한 행사무대에서 건넨 첫 말이다.

 

1천500명이 넘는 세종사업장 임직원 앞에 선 윤 부회장은 “세종공장에서 만드는 제품과 품질이 곧 글로벌 스탠다드이며 콜마인의 자부심은 여기서 시작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콜마홀딩스는 지난 10일 세종사업장(세종시 전의면 소재)에서 ‘DIVE into Kolmar’ 타운홀 미팅을 진행했다. 지난해 7월 한국콜마 종합기술원에서 처음으로 타운홀 미팅을 개최한지 10개월 만이다.

 

 

이 행사는 한국콜마뿐만 아니라 콜마비앤에이치·에치엔지 등 세종사업장에서 근무하는 임직원들에게 콜마의 DNA를 새기고 자부심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했다.

 

세종공장은 전 세계 콜마의 생산 헤드쿼터로 국내외 900여 곳 고객사로 향하는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지난 2014년 세종공장 건설 당시 아시아에서 단일 공장으로는 최대 규모였다.

 

이후 세종공장을 모델로 한 중국 무석공장·강소콜마 공장·콜마비앤에이치 세종3공장 등을 건설했다. 현재 미국 펜실베니아에 건립하고 있는 콜마USA 제 2공장도 세종공장을 모델로 삼았다.

 

이번 타운홀 미팅에서는 세종에서 근무하는 임직원 17명의 특별한 이야기를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 물류팀에서 함께 근무하는 형제 △ 땅끝마을 해남 출신의 세종 적응기 △ 콜마와 함께 키우는 셋째 등 기쁨과 슬픔을 함께 하고 있는 콜마인의 스토리 등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영상 속 임직원들이 직접 무대에 올라 윤 부회장에게 궁금한 내용을 묻고 답하는 시간도 가졌다.

 

 

윤 부회장은 출산장려책을 깜짝 발표했다. △ 첫째·둘째 출산시 1천만 원, 셋째는 2천만 원으로 출산장려금을 대폭 높이고 △ 유급 육아휴직을 남녀 구분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의무화한다고 밝힌 것. 동시에 “출산장려책은 지금 이 순간부터 적용할 것”이라고 재확인했다.

 

올해 초 콜마홀딩스는 콜마출산장려팀을 신설, 운용 중이다. 타운홀 미팅 후 윤 부회장과 임직원이 함께 하는 ‘EAT 콜마’ 프로그램도 이어갔다.

 

콜마홀딩스 관계자는 “이번 타운홀 미팅은 콜마가 시작된 역사이자 심장이라고 할 세종에서 진행해 더욱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임직원들이 함께 즐기고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늘려갈 것”이라고 말했다.

 

허강우 기자 kwhuh@cosmorning.com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PC버전으로 보기

(주)케이비엠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방울내로 11길 23, 제202호(망원동, 두영빌딩) TEL : 02-338-8470 | FAX : 02-338-8471 | E-mail : kbm@cosmorning.com 발행일 : 2016.8.15 | 발행 · 편집인 : 김래수 | 등록번호 : 서울 다 50330 | 등록일자: 2016년 6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52337 |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19년5월15일 사업자등록번호: 315-81-36409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강우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