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봉엘에스‧바이오에프디엔씨 ‘글로벌 IP역량 강화’

[bsa_pro_ad_space id=4]

인천광역시 ‘2018 글로벌 IP 스타기업’ 선정

인천광역시는 특허청과 함께 ‘2018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을 위해 인천지역 내 수출 잠재력이 높고 기술력이 우수한 기업 가운데 화장품 관련 기업인 대봉엘에스(주)와 ㈜바이오에프디엔씨 등 시 소재 기업 15곳을 선정했다.

대봉엘에스(주)와 ㈜바이오에프디엔씨가 2018 글로벌 IP 스타기업으로 선정돼 해외 지식재산과 관련된 맞춤형 지원을 전폭 지원받게 됐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www.incheon.go.kr)는 특허청과 함께 ‘2018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을 위해 인천지역 내 수출 잠재력이 높고 기술력이 우수한 기업 가운데 화장품 관련 기업인 대봉엘에스(주)와 ㈜바이오에프디엔씨를 비롯해 ㈜금강오토텍, ㈜이너트론, 명진실업(주), ㈜모리스등 총 15곳을 선정했다.

글로벌 IP 스타기업으로 선정되면 기업당 연간 7천만원, 총 3년간 최대 2억1천만 원까지 지식재산을 종합적으로 지원받는다. 인천지식재산센터 소속 전담 컨설턴트가 기업별로 IP컨설팅을 진행한 뒤 △ 해외IP 권리화 지원 △ 특허기술영상 제작 △ 맞춤형 특허맵(디자인맵)작성 △ 비영어권 수출브랜드 개발과 글로벌 IP경영진단 등 기업에 따른 맞춤형 지원을 진행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 기술혁신 촉진과 지식재산 사업화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인천광역시 관계자는 설명했다.

지난해 인천광역시에서 선정해 지원한 13개 글로벌 IP 스타기업의 성과를 살펴보면 수출액이 전년대비 평균 13% 성장했고 고용창출은 97명(기업당 평균 약 7명) 성장하는 성과를 나타냈다.

또한 IP 역량 성장으로는 R&D 투자를 통해 양질의 지식재산권을 약 100건 출원했고 특허청에서 인증하는 지식재산 경영 인증을 취득한 기업은 13개 사 가운데 8개 사로 60% 이상의 기업이 지식재산 경영을 본격 도입해 추진하고 있다.

인천광역시 산업진흥과 임경택 과장은 “인천 글로벌 IP 스타기업 육성사업 지원기업은 중소기업 성장에 반드시 필요한 IP분야 종합컨설팅을 통해 기업의 취약한 부분을 파악하고 지식재산을 활용한 기업 혁신 성장을 적극 지원, 강점으로 만들어주는 사업”이라며 “선정기업의 글로벌 IP 니즈도 3년간 집중적으로 반영・지원해 지식재산 경영역량이 우수한 기업으로 탈바꿈 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