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여배우 피부관리 비법? “한국산 앰플”

[bsa_pro_ad_space id=4]

리더스코스메틱 메디유 아미노 H.A. 모이스처 앰플 122만병 판매

리더스코스메틱 메디유 아미노 H.A. 모이스처 앰플이 지난 11일 중국 광군제(光棍節)를 기점으로 122만병 판매를 돌파했다.

리더스코스메틱 메디유 아미노 H.A. 모이스처 앰플이 122만병 판매를 돌파했다. 중국판 블랙 프라이데이로 불리는 광군제(光棍節·11월 11일)를 기점으로 판매량이 수직 상승한 결과다.

메디유 아미노 H.A. 모이스처 앰플은 지난 6월 출시한 집중 보습 제품이다. 17가지 천연 아미노산 복합체와 이중 히알루론산이 들어 있어 얼굴을 촉촉하게 하고 끈적임 없는 마무리감을 제공한다.

특히 이 제품은 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를 통해 양세종 일주일 앰플로 입소문 나며 판매량이 급증, 한 달 반 만에 32만여 병이 나가 화제를 모았다.

최근 중국 인기 여배우들이 개인 SNS에 이 제품을 추천하면서 브랜드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

지난 10월 중국 상하이소비자보호위원회가 발표한 국내외 마스크팩 비교 평가에서 종합평가 만점을 받으며 품질력을 입증했다.

이어 중국 최대 쇼핑 축제인 광군제 기간 매출이 급상승해 지난 11일 기준 총 122만 8,171병의 판매고를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리더스코스메틱 관계자는 “중국서 리더스 제품의 안전성과 제품력을 인정받으며 매출이 수직 상승하고 있다”며 “꾸준한 연구 개발을 바탕으로 다양한 피부 고민에 대응하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rint
[bsa_pro_ad_space id=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