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9.1℃
  • 흐림강릉 4.4℃
  • 구름조금서울 10.0℃
  • 구름조금대전 12.3℃
  • 구름많음대구 11.1℃
  • 구름많음울산 9.6℃
  • 맑음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11.2℃
  • 맑음고창 8.3℃
  • 흐림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8.0℃
  • 구름조금보은 11.3℃
  • 구름조금금산 12.0℃
  • 구름조금강진군 12.7℃
  • 흐림경주시 9.3℃
  • 구름조금거제 12.7℃
기상청 제공

아모레 레티놀 25년 역사를 조명하다!

‘레티놀 학술 심포지엄’…학술적 관점 가치 재발견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아시안뷰티연구소(Asian Beauty Laboratory·ABL)가 지난 10일 아모레퍼시픽 본사(서울 용산구 소재)에서 ‘레티놀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레티놀 성분에 관한 다양한 연구 결과와 성과를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레티놀(Retinol)은 비타민 A의 일종으로 피부 주름 개선을 비롯한 노화 방지 효능이 알려지면서 화장품에도 널리 사용해 왔다. 그러나 안정화가 쉽지 않다는 단점 때문에 피부에 제대로 적용할 수 있는 기술력이 필수적이다.

 

심포지엄에서는 학술적인 관점에서 레티놀에 관한 다양한 발표가 진행됐다.

이동훈 서울대학교 교수는 ‘레티노이드 피부 연구: 과거와 현재’를 주제로 레티놀을 포함한 레티노이드에 관한 다양한 관점의 연구와 동향에 대해 발표했다.

 

김혜원 한림대학교 교수는 ‘레티놀의 효능과 부작용을 고려한 바람직한 미용법’에 대해 소개했으며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채병근 연구임원은 ‘레티놀 25년의 연구’를 주제로 피부에 효능을 극대화하면서도 자극을 최소화하기 위해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이 1994년부터 이어온 레티놀 관련 연구 결과를 내놨다.

 

 

아모레퍼시픽은 25년간 레티놀 연구를 통해 ‘원료 안정화-피부친화도 향상-자극 최소화-효능 시너지 강화-생산성 향상’ 등 다양한 혁신을 이어왔다.

 

그 과정에서 △ 국내특허출원 25건 △ 해외특허출원 22건 △ SCI급 논문 발표 10건 △ 국제 학술회의 18건 발표-6건의 수상 등 다양한 성과도 얻어낸 바 있다.

 

이와 같은 연구를 바탕으로 피부에 닿는 순간까지 최적의 상태로 유지되며 한국 여성들에게 최적화된 농도로 개발한 ‘2020 레티놀 소재 기술’도 함께 소개했다.

 

서병휘 아시안뷰티연구소장은 “아모레퍼시픽이 25년간 레티놀에 대해 연구한 결과를 열두 번째 아시안 뷰티 연구 심포지엄을 통해 소개하고 심도 깊게 논의할 수 있어서 매우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전 세계 고객이 고민하는 피부 노화에 대해 안전하면서도 즉각적인 효과를 줄 수 있는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이어가기 위해 최선을 다해 연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지난 2015년 아시안뷰티연구소를 개설하고 아모레퍼시픽의 헤리티지 소재를 비롯해 대표 바이오 소재 등 다양한 연구 성과를 국내외 다양한 전문가·대중과 함께 논의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해온 바 있다. 올해에도 아시아 전통의 가치를 현대기술로 재해석하여 아시안 뷰티를 발굴하고 실현하기 위한 연구를 이어갈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