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6 (화)

  • 구름조금동두천 27.5℃
  • 구름조금강릉 31.0℃
  • 구름조금서울 27.3℃
  • 흐림대전 25.1℃
  • 흐림대구 24.5℃
  • 천둥번개울산 24.4℃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6.8℃
  • 흐림고창 26.6℃
  • 흐림제주 32.8℃
  • 구름조금강화 26.2℃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4.9℃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한국콜마, 미세플라스틱 대체 기술 개발

미네랄 유래성분 실리카 활용…색조화장품 적용 성공, 내년부터 상용화

 

한국콜마(대표 최현규)가 색조화장품에 사용하고 있는 미세 플라스틱을 천연 물질로 대체하는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미세 플라스틱을 함유한 파우더 제형은 부드러운 발림성을 위해 색조화장품에 사용이 일반화돼 있다. 그러나 최근 환경 이슈와 관련해 미세 플라스틱 대체제 필요성은 끊임없이 제기돼 온 것 또한 사실이다.

 

한국콜마 연구진은 미세 플라스틱을 대체할 수 있는 소재로 실리카에 주목했다. 실리카는 화장품에 널리 사용하고 있는 소재. 피지 분비 조절과 모공 관리 효과가 뛰어난 미네랄 유래성분이다. 화장품 성분들이 뭉쳐 덩어리지는 현상을 방지해 제품의 점도를 조절한다.

 

형태와 기능면에서 유사한 부분이 많아 미세 플라스틱 대체제로 연구가 이뤄지긴 했으나 기름을 많이 흡수하는 실리카의 성질 때문에 제품 상용화에 한계가 있었던 것이다.

 

연구진은 실리카 성분의 크기를 극소화해 기름을 흡수하는 성질을 낮췄다. 실리카 표면 기공의 크기를 작게해 기름을 흡수할 공간을 최소화하는 원리다. 이의 결과로 기름을 흡수하는 성질은 50% 이상 감소시켰고 발림성도 높일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한국콜마 측은 이 기술을 적용, 내년 초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며 파우더 제형을 포함하는 기초화장품까지 영역을 확장해 나갈 계획도 세웠다.

 

회사 관계자는 “클린뷰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국내외 고객사에서 미세 플라스틱을 배제한 제품 개발 요청이 늘고 있다”고 밝히고 “친환경 소재 개발과 국산화에 앞장서 지속가능한 산업 생태계 구축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