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5.0℃
  • 흐림강릉 12.4℃
  • 구름많음서울 13.2℃
  • 구름많음대전 13.6℃
  • 흐림대구 15.7℃
  • 흐림울산 14.0℃
  • 구름많음광주 13.4℃
  • 흐림부산 12.9℃
  • 구름많음고창 12.3℃
  • 흐림제주 13.4℃
  • 구름조금강화 14.3℃
  • 흐림보은 13.0℃
  • 구름많음금산 13.7℃
  • 구름많음강진군 13.1℃
  • 흐림경주시 14.7℃
  • 흐림거제 14.6℃
기상청 제공

지난해 이슬람권 화장품 수출 2억7100만$

전년대비 17.1% 증가…점유율 0.5%포인트 늘어 4.2% 차지
할랄산업연구원 ‘2019년 이슬람권 화장품 수출동향’

 

2019년 이슬람권 국가에 대한 우리나라 화장품 수출액은 2억7천100만 달러로 나타났다. 이는 2018년에 비해 17.1% 증가한 규모다. 지난 해 전체 화장품 수출실적에서 차지하는 이슬람권 화장품 수출비중도 4.2%로 전년 대비 0.5%포인트가 늘었다.

 

이는 한국할랄산업연구원이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의 화장품 수출입통계를 바탕으로 분석한 ‘이슬람권 화장품 수출 동향’에서 밝혀졌다.

 

 

권역별로 살펴보면 동남아시아권이 이슬람권 전체 수출의 55.6%를 차지해 가장 높은 비중을 보였다. △ 중앙아시아권(18.9%) △ 아랍국가권(16.3%)이 뒤를 이었다. 중앙아시아권과 아랍국가권의 전년 대비 증가율은 각각 43.5%, 42.6%로 집계됐다.

 

 

국가별 수출액 비중이 높은 국가는 △ 말레이시아(8천892만 6천 달러) △ 인도네시아(6천63만 1천 달러) △ 키르기스스탄(2천386만 8천 달러) △ 카자흐스탄(2천385만 7천달러) △ 아랍에미리트연합(1천730만 2천 달러) △ 터키(1천300만 5천 달러) △ 사우디아라비아(1천92만 4천 달러) 순으로 나타났다.

 

이슬람권 화장품 10대 수출 국가에 동남아시아권인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가 각각 1, 2위에 올랐다. 중앙아시아권의 키르기스스탄과 카자흐스탄은 각각 3, 4위를 기록했다. 동남아시아권과 중앙아시아권이 이슬람권 화장품의 주력 수출 시장으로 떠오른 상황이다.

 

2019년 백만 달러 이상 수출국 가운데 전년 대비 증가율이 높은 국가는 △ 키르기스스탄(111.3%) △ 쿠웨이트(152.9%) △ 이라크(51.6%) △ 사우디아라비아(53.8%) 등으로 조사됐다.

 

할랄산업연구원 관계자는 “국내 화장품의 품질력과 글로벌 시장을 강타한 한류 열풍에 힘입어 이슬람권 시장 수출액이 급성장했다”고 밝히면서 “이슬람권 시장은 지금까지 K-뷰티에 대한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그 성장곡선도 가팔라지고 있어 이 같은 성장기조는 당분간 꾸준하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