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흐림동두천 16.2℃
  • 흐림강릉 22.4℃
  • 서울 17.6℃
  • 박무대전 19.9℃
  • 흐림대구 22.6℃
  • 흐림울산 19.1℃
  • 흐림광주 19.5℃
  • 박무부산 18.3℃
  • 흐림고창 18.5℃
  • 제주 18.6℃
  • 흐림강화 16.8℃
  • 흐림보은 19.5℃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20.0℃
  • 흐림거제 19.2℃
기상청 제공

쇼핑? ‘롯데온’ 하나면 끝!

롯데 7개 쇼핑몰 데이터 통합 온라인몰

 

롯데쇼핑이 이커머스 시장 정복에 나섰다. 롯데유통 계열사 7개 쇼핑몰을 통합한 롯데온(ON)을 들고서다. 롯데온을 ‘검색창이 없는 온라인 쇼핑 플랫폼’으로 키워간다는 전략이다.

 

롯데쇼핑(대표 강희태)이 오늘(28일) 서울 롯데월드타워 31층 SKY31 컨퍼런스A에서 ‘롯데온 전략 발표회’를 열었다.

 

롯데온은 2018년 구축한 롯데쇼핑 e커머스 사업부의 첫 결과물이다. 롯데 7개 쇼핑몰의 온‧오프라인 데이터를 합쳤다. 개인 취향에 특화된 온라인 쇼핑공간을 만든 것이 특징.

 

롯데쇼핑은 롯데온을 유통사업의 핵심 성장동력으로 삼는다. 2023년까지 온라인 매출 20조 원을 달성하는 것이 목표다.

 

‘only you’ 고객 한 사람에게 집중

 

롯데온은 고객이 취향에 맞는 상품을 쉽고 빠르게 구입할 수 있도록 최적화했다. 고객 행동과 상품 속성을 약 400가지로 세분화했다. 롯데멤버스와 손잡고 3천9백만 명의 빅데이터를 활용한다. 국내 인구 수 가운데 75%에 달하는 수치다. 이들 자료를 활용하면 고객 취향에 맞는 상품을 예측해 추천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언제 어디서나 무경계 쇼핑

 

롯데온은 온‧오프라인 간 경계없는 쇼핑 환경을 구현했다. 롯데 오프라인 매장 1만 5천개를 활용한다. 고객 자료를 분석해 자주 방문하는 오프라인 점포의 이벤트 정보을 제공한다. 라이브 방송을 통해 오프라인 점포와 실시간 소통도 강화한다.

 

롯데온은 오프라인 매장을 활용한 배송 서비스도 도입했다. 고객은 단순히 빠른 배송보다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상품을 받길 원한다는 점을 고려했다. 소비자는 스마트 픽 서비스 중 원하는 배송 형태를 선택할 수 있다. 스마트 픽은 △ 롯데마트 풀필먼트 스토어 △ 롯데백화점 바로배송 △ 롯데슈퍼 새벽배송 서비스 등 롯데그룹 내 7천여개 매장에서 운영한다.

 

판매자·상품 평가지표 운영

 

롯데온에서는 다양한 판매자가 자유롭게 입점해 상품을 판매할 수 있다. 롯데쇼핑은 판매자와 상품을 평가할 수 있는 종합지표인 ‘온픽(ON Pick) 지수’를 운영한다. 우수 판매자의 상품을 최상단에 노출해 쇼핑을 돕는다.

 

판매자와 플랫폼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상생 모델도 도입한다. 인공지능(AI)이 분석한 온‧오프라인 구매 트렌드 데이터도 판매자와 공유할 계획. 롯데액셀러레이터와 협업해 스타트업도 지원할 계획이다.

 

조영제 롯데쇼핑 e커머스사업부 대표는 “롯데온의 궁극적인 목표는 검색창이 없는 온라인 쇼핑 플랫폼이다. 통합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개인별 상품 추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