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4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
  • 흐림강릉 2.2℃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6.2℃
  • 흐림대구 5.4℃
  • 흐림울산 5.5℃
  • 박무광주 4.2℃
  • 흐림부산 6.1℃
  • 흐림고창 0.5℃
  • 흐림제주 11.3℃
  • 구름조금강화 3.8℃
  • 구름조금보은 4.4℃
  • 구름조금금산 3.4℃
  • 구름조금강진군 7.5℃
  • 흐림경주시 4.7℃
  • 흐림거제 6.7℃
기상청 제공

기업인사/기업정책

코스맥스그룹 “창립 30주년, 매출 3조 시대 연다”

경영 키워드 ‘세계 최고의 연구소·디지털 전환·소비자에게 더 가까이’
맞춤형화장품 위한 스마트팩토리 구축…OBM 사업 본궤도 끌어올리기

URL복사

글로벌 화장품·건강기능식품·의약품 연구개발·생산기업 코스맥스그룹(회장 이경수)이 창립 30주년의 해를 맞은 올해 화장품 제조자브랜드개발생산(OBM) 사업 확장과 건기식 사업 매출 확대를 통해 ‘매출 3조 원 시대’ 개막을 선언했다.

 

온라인으로 진행한 지난 3일 시무식에서 이병만 코스맥스 대표는 “2022년은 그룹 매출 3조 원을 돌파와 함께 새로운 도약을 위한 기초를 마련하는 해로 만들 것”이라고 전제하면서 “지난해는 코로나19 팬데믹 지속 등 도전 받는 환경 속에서도 성장 기조를 유지한 한 해였다”고 평가했다.

 

코스맥스는 지난해 국내·중국에서 온라인 시장을 집중 공략했다. 이와 함께 식약처로부터 승인된 개별인정형 소재 매출을 확대하는 등 건강기능식품 분야에서도 성장세를 나타냈다. 화장품 OEM·ODM 기업으로서는 처음으로 ESG경영 A등급을 받는 등의 성과도 올렸다.

 

올해로 창립 30주년을 맞은 코스맥스그룹은 연구개발 역량 강화 기조를 유지하는 한편 OBM 사업 확대와 디지털 전환을 중점 추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한 경영 키워드로 △ 세계 최고의 연구소 △ 사업 체질의 디지털 전환 △ 소비자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기 등의 세 가지를 제시했다.

 

지난해 말 R&D 부문 역량 강화를 위해 R&I센터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15개 랩(연구실) 체제를 전문 기술 융합을 위해 상위 조직으로 5개 연구소를 신설했다. 동시에 서울대를 비롯해 국내 대학과 협업 연구를 확대하고 추후 해외법인의 자체 연구 역량도 높일 계획이다.

 

마이크로 브랜드 고객사와 개인 맞춤형화장품 시장을 겨냥한 디지털 전환에도 집중한다. 특히 구매 발주 자동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맞춤형화장품 시스템 운영을 본격화해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확립하겠다는 의지다.

 

OBM 사업 본격화는 소비자 접근성 강화와 맥을 같이 한다. 브랜드&콘텐츠 전략팀을 신설, 화장품 사업을 원하는 고객사에게 전문성 높은 브랜드 컨설팅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병만 대표는 “ODM 사업 고도화와 OBM 육성을 통해 미래 기업 가치를 극대화하겠다”며 “이를 통해 화장품·건강기능식품·의약품 등의 분야에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모두 갖춘 ‘뷰티&헬스’ 종합 서비스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