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

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4.9℃
  • 흐림강릉 2.4℃
  • 구름많음서울 5.0℃
  • 흐림대전 4.4℃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6.9℃
  • 흐림광주 6.6℃
  • 흐림부산 8.9℃
  • 흐림고창 5.5℃
  • 흐림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5.5℃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7.0℃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연우, SK케미칼 손잡고 친환경 시장 선점

재활용 플라스틱 활용 용기 개발·상용화 MOU 체결

 

글로벌 화장품 패키징 전문기업 (주)연우(대표이사 박상용)가 SK케미칼(사장 안재현)과 손잡고 재활용 플라스틱을 활용한 친환경 화장품 용기 개발에 나선다.

 

(주)연우는 전 세계에 확산하고 있는 플라스틱 순환경제 생태계 조성을 위해 SK케미칼과 ‘친환경 코폴리에스터 소재를 활용한 화장품 용기 개발·상업화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코폴리에스터’(Copolyester)는 화학 기술을 통해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하는 재생플라스틱 소재. 내화학성이 뛰어나고 두껍게 만들어도 유리처럼 투명한 고급 화장품 용기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이 강점이다. 이 소재는 지난 2021년 SK케미칼이 세계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했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코폴리에스터를 활용한 친환경 화장품 용기 개발에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SK케미칼은 코폴리에스터 소재 ‘에코트리아(ECOTRIA) CR’과 소비자가 사용 후 페트(PET)로 재활용이 가능한 ‘에코젠 클라로’(ECOZEN Claro)를 공급한다.

 

(주)연우는 이 소재를 활용, 다양한 친환경 고투명 화장품 용기를 개발하고 국내외 화장품 브랜드사 공급을 본격화한다는 구상이다.

 

박상용 (주)연우 대표이사는 “화장품 용기와 관련한 패러다임을 친환경 용기로 전환하면서 ESG경영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며 “SK케미칼과의 협약을 계기로 지속발전 가능한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재현 SK케미칼 사장은 “화학성 재활용 소재와 재활용 가능소재 사용은 플라스틱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선순환 체계 구축에 한걸음 더 나아가는 것”이라고 밝히고 “글로벌 화장품 고객의 니즈에 맞춰 친환경 패키징 시장 공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한국콜마 자회사로 편입된 (주)연우는 그룹의 ESG경영 가속화에 발맞춰 환경경영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재활용 플라스틱을 사용하고 추적·관리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국제 친환경 인증 ISCC PLUS(International Sustainability&Carbon Certification)를 획득하고 친환경 요구에 부합하는 혁신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