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8 (금)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9.0℃
  • 맑음서울 3.5℃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8.3℃
  • 구름많음울산 9.5℃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2.6℃
  • 맑음고창 8.5℃
  • 구름많음제주 13.6℃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2.8℃
  • 구름많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10.1℃
  • 구름조금경주시 10.7℃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화장품&뷰티' 새식구 맞아 더 강해진 ‘G-페어코리아’

내달 3일까지, 850개사 1200여개 부스 설치
올해 첫 단독 뷰티관 구성...라이프스타일 전시회로 도약

 

뷰티가 G-FAIR와 만났다.

 

국내 주요 뷰티회사 80여개사가 ‘G-FAIR 코리아 2019’에 참가해 단독 뷰티관을 열었다. 글로벌 화장품시장을 선도하는 K뷰티의 위상을 알리고, 수출국을 다변화하기 위해서다.

 

경기도·전국중소기업지원센터협의회는 오늘(31일)부터 내달 3일까지 4일 동안 경기 킨텍스에서 ‘G-FAIR 코리아 2019’를 개최한다.

 

‘한발 앞선 선택, 한발 앞선 쇼핑’을 주제로 내건 전시회에서 중소기업 850개사는 부스 1200여개에 걸쳐 핵심 제품과 기술을 선보인다.

 

올해는 22회를 맞아 전시관을 △ 뷰티 △ 리빙 △ 다이닝 △ 레저 등으로 나눠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80여개사 참여 뷰티관…글로벌 바이어 대상 K뷰티 홍보

 

올해 행사에서 코이코는 단독 뷰티관을 처음 구성했다.

 

화장품‧미용회사 80여개를 유치해 뷰티관을 전략적으로 확대하고 초청 바이어 수를 늘렸다.

 

미국‧유럽‧중국·일본‧아세안·러시아‧중남미 등 글로벌 바이어 900여명이 행사장을 방문했다.

 

해외 진성 바이어는 뷰티관을 순회하며 수출국 다변화를 꾀하는 국내 뷰티업체와 활발한 협상을 펼쳤다.

 

 

더불어 뷰티산업 리더 모임인 한국미용산업지도자협의회(BILO) 회원사도 단체관을 꾸렸다.

참여사는 △ 기린화장품 △ 더마밀 △ 레인보우코스메틱 △ 미젤라화장품 △ 뷰렌코리아 △ 아폴로산업 △ 이손 △ 오대양브러시 △ 한일파테크 △ 하성전자 등 20여개사다.

 

최신 소비‧유통 트렌트에 맞게 뷰티관을 전문화‧세분화한 전시관은 참관객의 효율성‧편의성을 높였다는 평가다.

 

국내외 바이어는 뷰티 트렌드와 기술을 선제적으로 반영한 K뷰티를 체험하며 활발한 비즈니스 상담을 펼쳤다.

 

김성수 코이코 대표는 “우리나라와 FTA를 체결한 지역을 중심으로 해외 바이어 900여명을 선별했다”며 “뷰티관 참여사는 사흘 동안 해외 바이어와 국내 대형 유통업체 구매 담당자 400여명과 순차적으로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고 밝혔다.

 

혁신 중소기업 판로를 뚫어라!

 

 

G-FAIR 코리아는 참가기업의 해외 진출과 판로 개척을 위한 상담회도 강화했다.

 

전시장 중앙에 E-커머스관을 마련하고 △ 중국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 △ 일본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마쿠아케 △ 싱가포르 온라인 쇼핑몰 쇼피 등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마켓 입점 상담을 진행한다.

 

나아가 인공지능‧빅데이터‧사물인터넷‧VR‧드론‧3D프린터 등 4차 산업혁명과 연계된 제품과 서비스도 다양하게 제시됐다.

 

‘G-FAIR 어워드’도 처음 도입했다.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제품을 개발한 22개사의 선정작은 전시장 내 ‘Award Winning Zone’에 소개했다. 뷰티업계에서는 디와이코스메틱과 엠마헬스케어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아울러 스타트업 특별관도 마련했다. 국내 유망 스타트업 기업 25개사와 프랑스‧우크라이나‧말레이시아 등 해외 9개국 24개 기업이 혁신 제품과 서비스를 제안했다.

 

한편 코스모닝(발행인 김래수)은 뷰티관에 부스를 열고 국내외 바이어들에게 ‘KCI’ USB와 책자를 배포했다.

 

KCI(Korea Cosmetic Index)는 K-코스메틱을 선도하는 국내 주요 화장품 기업의 핵심 정보를 영어와 중국어로 담았다. 각 기업의 대표 브랜드와 △ 주요 제품 △ 사업 영역 △ 기술력 △ 주소 △ 연락처(영업·상담자) 등을 체계적으로 수록했다.

 

이날 코스모닝 부스를 방문한 미국‧중국‧러시아‧인도‧우크라이나 등 해외 바이어들은 KCI와 K뷰티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