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0 (금)

  • 맑음동두천 7.0℃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7.9℃
  • 흐림대전 8.3℃
  • 구름조금대구 9.2℃
  • 구름조금울산 9.6℃
  • 흐림광주 9.2℃
  • 맑음부산 10.4℃
  • 흐림고창 6.8℃
  • 맑음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7.5℃
  • 흐림보은 5.5℃
  • 흐림금산 7.5℃
  • 흐림강진군 8.8℃
  • 구름많음경주시 9.4℃
  • 맑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마케팅

“작은 것이 좋아” 미니화장품 인기

용량 가격 낮추고 휴대성 높여
본품 구매 전 테스터용으로 구매

 

미니 화장품이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 크기와 가격은 낮추고 실용성은 높였기 때문이다. 신제품을 다양하게 써보고 싶어하는 소비자가 미니 화장품에 지갑을 열고 있다. 특히 유행에 민감한 밀레니얼 세대가 미니 화장품을 찾는다. 용량과 가격 부담이 적어 본품 구매 전 테스터로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뷰티업계는 스킨케어‧메이크업‧디바이스까지 미니 제품을 늘리고 별도 판매공간을 마련하고 나섰다.

 

# “민감해서 미리 써보고 구매해요”

 

피부는 기후나 계절 등 환경 변화에 영향 받는다. 자외선이 강하고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 민감성 피부라면 미니 화장품을 써본 뒤 피부 고민과 상태에 맞는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더샘 ‘더마 플랜 센서티브 선스틱’은 휴대용 무기 자외선 차단제다. 예민한 피부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엑토인과 마데카소사이드 성분이 피부를 진정시키고 보호한다.

 

유한양행 ‘바이오-오일’은 작은 크기의 멀티 제품이다. 비타민 A‧E 성분과 식물 추출물이 들어 있다. 퍼셀린 오일이 피부에 얇은 막을 만들어 피부를 건강하게 가꿔준다.

 

# 정품과 미니 사이즈 1+1

 

미니 화장품은 유행이 빠른 색조 부문에서 더 많다. 용량과 가격을 반으로 줄인데다 한 손에 들어오는 크기로 화장 수정이 용이하기 때문. 소용량 상품에 대한 고객 선호도가 높아지면서 본품과 미니 제품을 함께 출시하는 경우도 늘었다.

 

더샘 ‘스튜디오’는 30ml 본품과 휴대용 10ml로 구성했다. ‘스튜디오 광채 파운데이션’은 매끈한 윤기 커버로 광채 피부를 연출한다. ‘스튜디오 파운데이션’은 강력한 밀착 커버로 메이크업을 말끔히 유지한다.

 

베네피트 ‘조지아’도 본품과 미니 사이즈로 이뤄졌다. 미세한 펄 입자가 들어있는 골드 피치 색상이 볼에 생기를 준다.

 

# 작아진 뷰티 디바이스

 

작고 가벼워진 뷰티 디바이스도 인기다. 성능은 유지하되 크기는 줄여 출장이나 여행지에서 활용도가 높다는 평가다.

 

테팔 ‘포켓 파워 미니 고데기’는 손바닥보다 작은 15cm 크기로 나왔다. 90g의 가벼운 무게를 자랑해 휴대용으로 적합하다. 이 제품은 200℃ 온도까지 사용할 수 있어 또렷한 스타일을 연출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