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구름조금동두천 5.1℃
  • 맑음강릉 7.7℃
  • 구름많음서울 6.2℃
  • 구름조금대전 6.8℃
  • 구름조금대구 9.3℃
  • 맑음울산 10.8℃
  • 구름조금광주 10.2℃
  • 구름조금부산 12.4℃
  • 구름많음고창 7.0℃
  • 맑음제주 9.6℃
  • 구름조금강화 4.6℃
  • 구름조금보은 7.6℃
  • 맑음금산 7.3℃
  • 구름조금강진군 10.2℃
  • 구름조금경주시 10.8℃
  • 구름조금거제 9.3℃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한국콜마, 종이튜브 개발 성공

본체 플라스틱 사용량 80% 절감…50kg 이상 내구성도 확인

URL복사

글로벌 화장품 ODM 제조전문기업 한국콜마가 플라스틱 줄이기를 통해 강력한 친환경 드라이브 정책을 펼쳐가고 있다.

 

한국콜마는 화장품 플라스틱 튜브를 종이로 대체한 종이튜브를 개발하는데 성공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개발로 플라스틱이 대세를 이루고 있는 화장품 용기가 종이로 전환하게 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콜마가 개발한 종이튜브는 플라스틱 사용이 불가피한 캡을 제외하고 본체를 모두 종이로 대체한 친환경 화장품 용기. 튜브 형태는 일반적으로 캡과 본체로 구성한다.

 

종이튜브는 본체의 안쪽 면을 얇은 방수막 합지와 종이를 겹쳐 넣음으로써 기존 플라스틱 소재를 완전히 대체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튜브 본체를 종이로 교체함으로써 캡을 제외한 플라스틱 사용량은 기존에 비해 80%나 절감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여기에 50kg 이상의 하중을 견딜 수 있는 내구성 강화 기술을 적용, 찢어지거나 터지는 우려를 불식했다. 사용한 종이튜브는 절취선에 따라 찢을 수 있기 때문에 종이로 분리배출할 수 있다.

 

종이튜브는 튜브 모양을 원형·하트형·원통형 등 다양하게 만들 수 있는 것도 장점. 그동안 플라스틱이 만들어지는 생산 공정상 단조로운 모양으로만 가능했지만 저비용으로도 다양한 모양을 만들 수 있다. 종이재질 선택이 자유로워 최근 유행으로 떠오른 레트로 감성부터 고급화장품 느낌까지 표현이 가능하다.

 

한국콜마는 내년부터 종이튜브를 상용화하고 종이재질의 튜브사용을 고객사에게 적극 제안한다는 계획이다. 최초 기초화장품으로 개발한 종이튜브를 색조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 등에도 적용해 산업 전반에 친환경 바람을 불어 넣을 계획이다.

 

김형상 패키지연구소장은 “화장품 업계는 그동안 친환경 화장품 용기를 개발하는데 어려움이 많아 플라스틱 재활용률을 높이는 수준에 머물러 있는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하면서 “화장품 용기 중 사용량이 가장 많은 플라스틱 튜브를 종이튜브로 대체함으로써 화장품 업계에 친환경 드라이브를 걸고 환경보존은 물론 고객만족까지 동시에 실천하는 중요한 첫 발걸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