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동두천 15.2℃
  • 흐림강릉 17.8℃
  • 흐림서울 15.5℃
  • 흐림대전 14.7℃
  • 흐림대구 11.0℃
  • 흐림울산 12.3℃
  • 광주 13.8℃
  • 부산 14.2℃
  • 흐림고창 13.1℃
  • 제주 16.9℃
  • 흐림강화 14.0℃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2.6℃
  • 흐림강진군 13.6℃
  • 흐림경주시 9.9℃
  • 흐림거제 12.9℃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경기중소벤처연합회 “뷰티 클러스터 유치하자”

23일, 산학관 간담회 개최

URL복사

 

경기중소벤처기업연합회(회장 이흥해, 이하 경중연)가 23일 ‘경기 뷰티 클러스터 유치를 위한 산‧학‧관 TF 간담회’를 열었다.

 

이번 간담회는 정부의 ‘K-뷰티 미래 화장품산업 육성방안’에 따라 추진되는 ‘K-뷰티 클러스터’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마련했다.

 

행사에는 이흥해 경중연 회장과 오상택 사무총장, 김희수 화장품산업위원장, 정명조 기술벤처위원장, 김성규 성균관대 교수, 이승관 성남산업단지관리공단 수석전문위원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보건복지부 K-뷰티 클러스터에 대한 계획을 공유했다. 이어 뷰티클러스터 유치를 위한 산‧학‧관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흥해 경중연 회장은 “화장품은 전‧후방 연쇄효과가 큰 고부가가치 산업이다. 경기도가 K-뷰티 클러스터를 유치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동환 화장품산업위원회 부위원장은 K-뷰티 클러스터에 대한 필요성과 시사점을 강조했다. 그는 주제 발표에서 “국내 화장품산업의 자생적 성장은 한계에 직면했다. 기술 성숙도를 고려한 단계별 전주기 지원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산‧학‧관 유기적 협력체계를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K-뷰티 클러스터를 중심으로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자는 제안도 나왔다.

 

김희수 경중연 화장품산업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기도의 많은 화장품 기업들이 어려움에 직면했다. K-뷰티 클러스터를 통해 기업을 도와야 한다. 경기도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성규 성균관대학교 교수는 “국내 중소기업은 디지털 혁신과 융복합 기술에 대한 대응이 미흡하다. 뷰티기업이 외부환경에 대처할 수 있도록 K-뷰티 클러스터를 구축하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이승관 성남산업단지관리공단 수석 전문위원은 “산‧학‧관 뷰티 클러스터 TF를 구성해 경기도의 화장품산업 로드맵을 제시할 시점이다”고 전했다. 화장품산업의 전주기 지원을 위해 연합체를 병원을 포함한 ‘산‧학‧연‧관‧병’으로 확대할 필요성도 있다고 덧붙였다.

 

경중연은 이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정기 행사를 개최해 뷰티 클러스터 유치에 힘을 모을 방침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